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전국전국일반

‘한옥 1박2일’ 자연속 운치 추억만들기

등록 :2009-06-14 19:26

‘한옥 1박2일’ 자연속 운치 추억만들기
‘한옥 1박2일’ 자연속 운치 추억만들기
영주 선비촌·나주 목사내아 등 전통가옥 체험 인기
심리안정·아토피 예방효과…‘주거공간’ 희망도 늘어
한옥은 오랜 친구처럼 아늑하다. 여름철 낮에는 대청마루에 누워 잠을 청할 수 있고, 밤에는 처마 끝에 걸린 달을 보며 담소할 수 있다. 빗물 떨어지는 소리가 정겹고, 바람 불면 문풍지 떠는 소리가 정겨운 곳이다. 한옥이 오랜 파괴와 추방의 시대를 지나 새롭게 주목받고 있다. 각 지방정부들은 누구랄 것도 없이 한옥을 보존하거나 새로 지어 문화·관광 자원으로 활용하고 있다.

■ 한옥에서 묵어보자 1200채의 한옥이 남아 있는 서울의 북촌과 견줄 만한 지방의 한옥마을은 전주 교동이다. 650여채의 한옥이 남아 있는 이곳에서는 9곳의 한옥에서 숙박하고, 전통 음식과 음악 등을 맛볼 수 있다. 묵을 수 있는 곳은 한옥생활체험관, 동락원, 승광재, 양사재 등이 있는데, 숙박비는 하룻밤에 5만~15만원이다.

경북 영주시는 2004년 165억원을 들여 순흥면 청구리에 만죽재 고택, 해우당 고택, 인동 장씨 종택 등 기와집 7채와 초가집 5채, 정자 1채, 서낭당 1채 등을 옮겨 짓고 ‘선비촌’(사진)이라 이름을 붙였다. 방문객들은 팽이치기와 널뛰기 등 놀이를 즐기고, 근처의 소수서원도 둘러볼 수 있다. 숙박비는 3만5천~14만원이다.

전남 나주에서는 전국에 하나 남은 목사의 살림집인 ‘목사내아’(전남 문화재자료 132호)에서 묵을 수 있다. 목사내아는 구들을 놓은 안채와 보일러 시설을 갖춘 문간채 7개를 이용할 수 있다.

제주의 독특한 ‘초가’에서도 자볼 수 있다. 제주도는 최근 빈집으로 관리하던 서귀포시 표선면 성읍민속마을의 전통 초가 6동을 개조해 전통 숙박 체험시설을 만들었다.

■ 한옥은 뭐가 좋은가? 한옥은 나무와 흙, 종이로 짓기 때문에 몸에도 좋고 심리적 안정감도 준다고 알려져 있다. 특히 황토로 집을 지으면 습기 조절, 세균 저항, 냄새 제거 등 효과가 있어 아토피 등 피부병을 막거나 고치는 데 유용하다. 한옥은 실내의 높이도 아파트보다 높아 편안하고 시원하다.

도시건축공간연구소가 지난해 5월 전국 성인 남녀 1007명을 대상으로 조사해보니 한옥에서 살기를 희망하는 이유로는 ‘자연과의 접근성’(35.5%), ‘건강에 이로워서’(27.0%), ‘안정감’(23.5%) 등이 꼽혔다. 반면, 한옥에서 살고 싶어하지 않는 이유는 ‘현대적 생활의 불편함’(37.9%), ‘유지관리 어려움’(21.0%), ‘입주 고비용’(11.1%) 등으로 나타났다.

김봉렬 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건축과)는 “아파트가 전체 주거의 60%에 이르면서 마당이 있는 한옥에 대한 향수가 나타났다”고 분석했다. 김 교수는 “한옥의 인기가 한때의 바람에 그치지 않도록 주거로서의 한옥을 더 보급하고, 정부나 건축가들은 현대 생활에 맞는 한옥을 연구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임근 박영률 정대하 김경욱 기자pik007@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전국 많이 보는 기사

한국지엠 부평2공장 문닫자…사내하청 노동자만 “밥줄 끊겨” 1.

한국지엠 부평2공장 문닫자…사내하청 노동자만 “밥줄 끊겨”

참치 1만3천마리 동해에 버렸다, 잡자마자…거대한 무덤 왜? 2.

참치 1만3천마리 동해에 버렸다, 잡자마자…거대한 무덤 왜?

전남도립대 교수 극단적 선택…무슨 일 있었나 3.

전남도립대 교수 극단적 선택…무슨 일 있었나

잠 깨웠다며…아내 살해 60대 남성, 주검 훼손 혐의 추가 4.

잠 깨웠다며…아내 살해 60대 남성, 주검 훼손 혐의 추가

홍준표 역점 사업에 줄줄이 제동 건 대구시의회, 왜? 5.

홍준표 역점 사업에 줄줄이 제동 건 대구시의회, 왜?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