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미래&과학과학

달 뒷면 숨겨진 비밀 밝힐 ‘섀도캠’ 달 궤도선에 장착

등록 :2021-08-30 11:59수정 :2021-08-30 12:14

내년 8월 발사할 궤도선의 탑재체 ‘섀도캠’
2024년 유인착륙 후보지 탐색 나설 참
2022년 8월 발사 예정인 달 궤도선 상상도.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
2022년 8월 발사 예정인 달 궤도선 상상도.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

내년 8월 발사 예정인 우리나라 달 궤도선에 미국 항공우주국(나사)이 제작한 ’섀도캠’이 장착됐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와 한국항공우주연구원(항우연)은 30일 “내년 8월 발사를 목표로 개발중인 우리나라 달 궤도선에 미국 항공우주국(나사)이 개발한 ’섀도캠’ 장착이 완료됐다”고 밝혔다.

달 궤도선에 장착된 섀도캠.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
달 궤도선에 장착된 섀도캠.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

달 궤도선(KPLO)은 우리나라 최초의 달 탐사 우주체로 2016년부터 개발에 들어가 올해 10월 개발과 조립을 끝내고 내년 8월 스페이스엑스사의 발사체에 실려 발사할 예정이다. 달 궤도선은 1년 동안 달 궤도를 돌면서 달 탐사 임무를 수행하고 우주 탐사 기반 기술을 검증한다.

섀도캠으로 촬영한 달 극지역 크레이터의 예상 모습. 일반카메라로 촬영했을 때 보이지 않는 부분(왼쪽)까지 선명하게 촬영할 수 있다.(오른쪽)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
섀도캠으로 촬영한 달 극지역 크레이터의 예상 모습. 일반카메라로 촬영했을 때 보이지 않는 부분(왼쪽)까지 선명하게 촬영할 수 있다.(오른쪽) 한국항공우주연구원 제공

달 궤도선에는 향후 우리나라 달 착륙선이 착륙할 후보지를 물색하는 고해상도카메라(항우연 제작)와 각종 과학탐사를 위한 탑재체가 장착될 예정이다. 여기에는 나사가 제작한 섀도캠이 포함돼 있다. 섀도캠은 달 남북극 지방에 위치하는 분화구처럼 태양광선이 닿지 않는 영구 음영지역을 촬영하는 고정밀 촬영 카메라이다.

과기정통부는 “지난 5월 한-미 정상회담에서 미국 주도의 유인 달탐사 국제협력 프로젝트인 ’아르테미스 프로그램’에 우리나라도 참여하기로 했다. 이번 섀도캠 장착은 한국과 미국 사이에 달 탐사 협력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밝혔다.

아르테미스 프로그램은 한국을 포함한 12개국이 참여해 2024년까지 우주인을 달에 보내고, 2028년까지 달에 지속가능한 유인기지를 건설하는 것이 목표이다. 섀도캠은 아르테미스 유인 달 탐사 때 적절한 착륙지점을 찾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이밖에도 물이나 자원이 있는지 탐사하고, 지형학적으로 어떤 특성이 있는지 측정하는 임무를 수행한다.

나사는 반대급부로 달 궤도선을 달 궤도상에 보내는 항행기술과 지구에서 멀리 떨어진 곳에서 정보를 주고받는 통신기술 곧 우주인터넷 기술을 우리나라에 무상으로 제공한다.

이근영 기자 kylee@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미래&과학 많이 보는 기사

하늘에 띄운 이 금반지는 누구의 언약일까 1.

하늘에 띄운 이 금반지는 누구의 언약일까

말미잘 닮은 참나무잎 잔털…현미경 속 또다른 세상 2.

말미잘 닮은 참나무잎 잔털…현미경 속 또다른 세상

인류는 언제부터 옷을 만들어 입었을까? 3.

인류는 언제부터 옷을 만들어 입었을까?

2020년대 세계 위협 요인…‘톱5’ 모두 환경 문제 4.

2020년대 세계 위협 요인…‘톱5’ 모두 환경 문제

숭실대 연구팀, 씨앗 구조 모사한 전자소자로 ‘네이처’ 표지 장식 5.

숭실대 연구팀, 씨앗 구조 모사한 전자소자로 ‘네이처’ 표지 장식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벗의 마음을 모아주세요
자유와 평등을 꿈꾸는 마음.
다른 이의 아픔에 눈물 흘리는 마음.
지구의 신음을 안타까워하는 마음.
그 마음을 함께하는 한겨레와 걸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