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를 읽어드립니다
0

지난 1월 김건희 여사가 당시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었던 한동훈 후보에게 문자 메시지를 보냈는데, 한 후보가 이를 무시했다는 내용이 공개되면서 논란이 커지고 있습니다. 두 사람 사이의 메시지를 대체 누가 공개한 것일까요? 일각에서는 김건희 여사가 사과할 마음이 있으면 대통령실과 상의하면 되는데 왜 굳이 한 후보에게 문자를 보낸 건지에 대한 의문을 제기합니다. 김 여사의 의도가 어찌 됐든 한 후보가 영부인의 문자를 아무 대답도 없이 무시한 것은 부적절했다는 비판도 나오는데요. 지난 6일 한 후보는 이번 사태에 대해 “일종의 당무 개입이자 전당대회 개입이라고 생각한다”라고 밝혔습니다. 한 후보는 윤 대통령과 전면전을 선포한 것이라고 봐야 할까요? 좀 더 깊은 이야기는 〈성한용x송채경화의 정치 막전막후〉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 풀버전 보러가기 https://www.hani.co.kr/arti/politics/politics_general/1148396.html

총괄 프로듀서 : 이경주
기술 : 박성영
연출 : 이규호 pd295@hani.co.kr 정주용 j2yong@hani.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