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정치정치일반

윤석열 “아내 통화 보도로 심려 끼쳐 죄송…건진 법사, 스님으로 소개받아”

등록 :2022-01-17 16:14수정 :2022-01-17 16:30

불교리더스포럼 출범식 참석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17일 오후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열린 불교리더스포럼 제5기 출범식에 참석해 합장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17일 오후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열린 불교리더스포럼 제5기 출범식에 참석해 합장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17일 선거 캠프에서 ‘건진 법사’가 중책을 맡았다는 의혹에 대해서는 “무속인이 맞나”라며 “난 스님으로 소개받았다”고 말했다. 부인 김건희씨가 기자와 통화한 내용이 보도된 것에 대해서는 “많은 분들한테 심려 끼쳐드린 점에 대해 죄송하게 생각한다”고 사과했다.

윤 후보는 이날 불교리더스포럼 5기 출범식이 끝난 뒤 기자들을 만나 ‘건진 법사’가 캠프에서 활동했다는 보도에 대해 “제가 우리 당 관계자한테 그 분을 소개받아서 인사를 한 적 있는데, 스님으로 전 안다. 법사라 들었다”며 “그 분은 직책을 전혀 맡고 있지도 않고, 일정과 메시지 (관리는) 황당한 이야기”라고 말했다.

전날 <문화방송> ‘스트레이트’가 방송한 부인 김씨의 통화내용 방송에 대해서는 “그 시간에 다른 일을 하고 있어서 직접 보지 못했다”며 “사적인 대화 내용이 방송으로 공개되는 과정에서 부적절한 것도 있지만, 사적 대화를 뭐 그렇게 오래 했는지 저도 잘 이해가 안 가는 면이 있다”고 말했다. 윤 후보는 “사적인 대화를 뭘 그렇게 오래 했는지 그래서 어찌됐든 이런 걸 많이 걱정하는 분들 계시기 때문에 남편인 제가 좀더 잘 챙기고 했어야 했는데 제가 아무래도 선거운동하러 새벽에 나갔다가 밤늦게 들어오고 하니까 아내와 대화할 시간이 없었다”고 덧붙였다. 선거운동을 하느라 부인과 대화가 부족해 ‘7시간 통화’ 사건 등이 터졌다는 설명이다.

김씨의 선거운동 개입 논란에 대해선 “제 처가 선거운동에 많이 관여했다면 그런 통화를 장시간 할 수 있는 시간이 되겠나”라며 “남편 선거운동에 관여하고 도와주는 상황이라면 그런 통화가 가능했겠나 생각해달라”고 답했다. 김씨가 캠프 인선에 개입했는지 거듭 묻자 “저도 정치를 처음 해보다 보니깐 정치권에 있는 분들을 잘 몰라서 여러분들의 추천으로 해서 오고 있는 마당에 제 처가 여의도 정치권 누굴 알아서 그걸 하겠나. 그런 이야기 자체를 들은 사실도 없다”고 했다. ‘미투’ 사건과 관련해 “나와 남편은 안희정 편”이라고 언급한 김씨 발언을 두고는 “제가 따로 드릴 말씀이 없다”고 말을 아꼈다.

장나래 기자 wing@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보는 기사

[논썰] 김건희 ‘이미지 메이킹’ 언론플레이, 의혹들은 ‘순삭’? 1.

[논썰] 김건희 ‘이미지 메이킹’ 언론플레이, 의혹들은 ‘순삭’?

🗳️ 사전투표율 최종 20.62% ‘역대 최고’…계양을 보궐은 24.94% 2.

🗳️ 사전투표율 최종 20.62% ‘역대 최고’…계양을 보궐은 24.94%

광역단체장, 민주 “4곳 확실” 국힘 “10곳 우세”…경기·충남은? 3.

광역단체장, 민주 “4곳 확실” 국힘 “10곳 우세”…경기·충남은?

윤 대통령-이재용 벌써 5번 만났다…악연→밀착행보, 왜 4.

윤 대통령-이재용 벌써 5번 만났다…악연→밀착행보, 왜

이재명 “절 죽이지 않으실 거라 믿는다”…계양의 속마음은 5.

이재명 “절 죽이지 않으실 거라 믿는다”…계양의 속마음은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한국 정치, 앞으로 더 나아가야 합니다 한겨레를 후원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