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정치정치일반

이재명, 공시가 재검토 요구에…당·정, ‘재산세·건보료 유지’ 검토키로

등록 :2021-12-19 17:27수정 :2021-12-20 00:34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와 부인 김혜경 씨가 19일 서울 여의도순복음교회에 도착, 예배를 드리기 위해 이동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와 부인 김혜경 씨가 19일 서울 여의도순복음교회에 도착, 예배를 드리기 위해 이동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부동산 공시가격 상승에 따른 재산세·건강보험료 부담 등을 감면하자고 제안하자, 여당과 정부가 서민들의 세 부담을 올해 수준으로 유지하는 방안 검토에 착수했다. 부동산 가격 폭등과 공시가 현실화가 겹치며 세 부담이 커지자 대책 마련에 나선 것이다.

이 후보는 19일 서울 용산구 효창공원 윤봉길 의사묘역에서 열린 순국 89주기 추모식 뒤 기자들과 만나 “부동산 가격이 예상외로 많이 폭등해 국민 부담이 급격하게 늘고 있어 조정할 필요가 있어 정부에 협조를 요청한다”며 “국민의 삶을 개선하고 어려움을 덜어주기 위한 점을 고려하면 충분히 반영할 만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 후보는 전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부동산 공시가격 상승은 재산세, 건강보험료 부담 증가, 복지 수급 탈락 등 국민 부담으로 이어진다. 집값 폭등으로 인한 부담을 온전히 국민에게 전가하는 것은 공정하지 않다”며 “우선 재산세나 건강보험료는 올해 수준으로 유지하도록 대책을 마련해 달라”고 요청했다. 또 “기초연금, 장애인연금, 기초생활보장 등 여러 복지제도는 공시가 상승에 따른 완충장치가 없다”며 “영향이 큰 제도부터 공정시장가액비율과 유사한 '조정계수'를 신속히 도입해야 한다”고도 했다. 이 후보는 “당·정은 신속한 협의를 통해 국민 부담을 올해 수준으로 동결하고, 과도한 부담이나 억울한 일이 발생하지 않게 합리적인 제도 개편에 나서주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앞서 문재인 정부는 오는 2030년까지 공시가의 시세 반영률을 90% 수준까지 올리는 로드맵을 올해부터 적용했다. 이에 따라 오는 23일 내년도 단독주택 공시가를, 내년 3월엔 공동주택(아파트) 공시가를 잇달아 내놓을 예정이지만 세 부담이 가중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오자 대책을 촉구한 것이다.

이 후보의 요청에 따라 민주당과 정부는 20일 당정협의를 열어 부동산 공시가 상승에 따른 세 부담 감면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당·정은 세 부담을 올해 수준으로 유지하는 데 공감대를 이뤘다. 올해 공시가를 내년에 적용해 재산세를 동결하는 방안도 거론됐지만 공시가 상승·하락에 따른 형평성 문제가 불거질 수 있어 세율 조정 등의 방식으로 세 부담을 줄이는 쪽으로 검토가 진행 중이다. 민주당 핵심 관계자는 “1주택자나 서민들의 세 부담을 올해 수준으로 만들겠다는 목표는 맞지만 올해 공시가를 적용하는 방안은 형평성에 맞지 않고 (체계가) 전체적으로 흔들릴 수가 있다는 것이 다수의 의견”이라며 “세율을 조정하거나 구간을 정하거나 여러 방식이 있다”고 말했다.

조윤영 송채경화 서영지 기자 jyy@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보는 기사

윤 대통령 ‘CNN 인터뷰’ 보도자료 배포, 실수와 고의 사이? 1.

윤 대통령 ‘CNN 인터뷰’ 보도자료 배포, 실수와 고의 사이?

“민주당은 안 믿어도 임미애는 믿지”…경북, 험지 끝에 서다 2.

“민주당은 안 믿어도 임미애는 믿지”…경북, 험지 끝에 서다

한동훈 사실상 ‘민정수석’…인사 추천-검증까지 ‘검찰 라인’ 장악 3.

한동훈 사실상 ‘민정수석’…인사 추천-검증까지 ‘검찰 라인’ 장악

“문재인! 문재인!” 열띤 환호…이준석 막아서며 “돌아가” 4.

“문재인! 문재인!” 열띤 환호…이준석 막아서며 “돌아가”

고개 숙인 박지현 “민주당 내로남불 오명 벗겠다…기회 달라” 5.

고개 숙인 박지현 “민주당 내로남불 오명 벗겠다…기회 달라”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한국 정치, 앞으로 더 나아가야 합니다 한겨레를 후원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