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정치정치일반

[리얼미터] 윤석열 28%, 이재명 27.6%, 홍준표 14.9%

등록 :2021-09-30 10:57수정 :2021-09-30 15:05

윤석열 하락세에서 반등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여야 대선주자 선호도, 범보수 야권주자 적합도가 모두 상승한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리얼미터가 <오마이뉴스> 의뢰를 받아 지난 27일∼28일 전국 성인 2043명을 대상으로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 조사(신뢰 수준 95%, 표본오차 ±2.2%포인트)를 실시한 결과, 윤 전 총장은 3주 전 조사보다 3.8%포인트 오른 28%를 기록했다. 대선 출마를 선언했던 지난 6월 말 32.3%에서 26.3%(8월 둘째주), 24.2%(9월 둘째주)를 기록했던 하락세에서 반등한 것이다. 이재명 경기지사는 27.6%였고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14.9%)과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12.3%)가 뒤를 이었다.

윤 전 총장은 범보수 야권주자 적합도 조사에서도 이전 조사보다 5.5%포인트 오른 31.3%를 기록했다. 지난 조사에서 32.6%로 오차범위를 벗어난 선두로 올라섰던 홍 의원은 이번 조사에선 4.8%포인트가 빠진 27.8%였다. 유승민 전 의원이 12.6%,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3.8%, 최재형 전 감사원장 2.4% 차례였다.

민주당 대선후보 적합도 조사에선 이 지사 33.4%, 이 전 대표 31%로 경합세였다. 지난 조사 대비 이 전 지사 적합도가 1.5%포인트 하락한 반면, 이 전 대표는 5%포인트 상승한 결과다. 그러나 민주당 지지층에서 이 지사 적합도는 8.6%포인트 오른 62.5%, 이 전 대표는 5.1%포인트 빠진 29.6%로 격차가 더 벌어졌다.

이번 조사는 자동응답(ARS) 방식으로 진행됐으며 자세한 내용은 리얼미터나 중앙여론조사심의원회 누리집을 참고하면 된다.

이완 기자 wani@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보는 기사

민주당 ‘졌잘싸’ 함정 빠지는 이유…3천명 물어 수수께끼 풀었다 1.

민주당 ‘졌잘싸’ 함정 빠지는 이유…3천명 물어 수수께끼 풀었다

“민주당-MBC 정언유착?” “굴욕외교 아니다?”…국힘의 무리수 2.

“민주당-MBC 정언유착?” “굴욕외교 아니다?”…국힘의 무리수

윤 대통령 지지율 34.6%…‘비속어 논란’ 뒤 하락 [리얼미터] 3.

윤 대통령 지지율 34.6%…‘비속어 논란’ 뒤 하락 [리얼미터]

윤 대통령, ‘비속어 논란’에 “사실과 다른 보도로 동맹 훼손” 4.

윤 대통령, ‘비속어 논란’에 “사실과 다른 보도로 동맹 훼손”

강신업 “유승민, 대통령 ‘막말’ 기정사실화…윤리위 징계 청구” 5.

강신업 “유승민, 대통령 ‘막말’ 기정사실화…윤리위 징계 청구”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한국 정치, 앞으로 더 나아가야 합니다 한겨레를 후원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