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정치정치일반

김부겸 “사흘 연휴, 모임·이동 최소화해달라” 호소

등록 :2021-08-13 10:10수정 :2021-08-13 10:23

김부겸 총리, ‘광복절 연휴’ 방역조치 관련 대국민담화문 발표
“수도권 26개 종합병원에 중환자 병상 5% 행정명령 내릴 것”
김부겸 국무총리가 1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코로나19 방역 관련 대국민 담화를 발표하고 있다. 이날 담화발표장에는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과 이승우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배석했다. 연합뉴스
김부겸 국무총리가 1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코로나19 방역 관련 대국민 담화를 발표하고 있다. 이날 담화발표장에는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과 이승우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이 배석했다. 연합뉴스

김부겸 국무총리가 8·15 광복절 연휴를 하루 앞둔 13일 “내일부터 시작되는 3일간의 연휴 동안 모임과 이동을 최소화해달라”고 거듭 호소했다.

김 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발표한 코로나19 방역 관련 대국민 담화문을 통해 “ 대체 공휴일을 포함한 이번 연휴가 코로나19의 확산이 아니라 위기 극복의 전환점이 될 수 있도록, 모임과 이동을 자제해 주시고 가족과 함께 집에서 머물러 주실 것을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또 “휴가를 다녀오신 국민들께서는 가급적 신속하게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아 주시기 바란다”며 이를 위해 “주요 고속도로 휴게소 4곳에 임시선별검사소를 운영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마스크 쓰기 , 손 씻기 , 주기적 환기 등을 생활화해 주신다면 공동체의 안전을 효과적으로 지켜낼 수 있다”며 기본방역수칙 준수도 당부했다. 일선 기업들에는 “일터로 복귀하는 직원에 대해서는 발열 등 증상 여부를 확인한 후에 업무를 시작하도록 조치해 주시기 바란다”며 “일터에서의 감염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방역단계별로 권고해드린 재택근무 비율을 최대한 준수해 달라”고 요청했다.

코로나19 백신 공급과 관련해서는 “최근 일부 제약사의 백신 공급 차질로 인해 신속한 접종을 원하시는 대다수 국민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매우 송구스럽다”며 “정부는 가용한 모든 수단을 동원하여 추석 전, 전국민 70% 1차 접종을 위해 흔들림 없이 달려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번 4차 유행으로 늘고 있는 중환자의 치료에 소홀함이 없도록 의료대응체계를 한층 강화하겠다”며 “수도권 22개 상급종합병원의 중환자 전담치료 병상 확보 비율을 최대한 확대하고, 수도권 26개 종합병원에는 중등증 치료 병상을 5% 이상 확보하도록 행정명령으로 조치하겠다”고 밝혔다.

일부 보수단체가 광복절 당일 대규모 집회를 예고한 것을 두고는 “작년 8·15 불법집회가 2차 유행을 불러와 얼마나 많은 고통이 뒤따랐는지를 우리는 생생히 기억하고 있다”며 “국민적 우려에도 불구하고 불법집회를 강행한다면 정부는 법에 따라 엄정히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고의로 방역수칙을 위반하여 감염이 확산될 경우, 정부의 각종 지원이나 혜택에서 제외된다는 점을 분명히 말씀드린다”고도 덧붙였다.

심우삼 기자 wu32@hani.co.kr
항상 시민과 함께하겠습니다. 한겨레 구독신청 하기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보는 기사

“어떻게 의원 한명 없냐”…민주당 당원들이 분통 터뜨린 까닭 1.

“어떻게 의원 한명 없냐”…민주당 당원들이 분통 터뜨린 까닭

조응천 “곽상도가 뇌물 아니라면, 이재명-김용은 어떻게 엮나” 2.

조응천 “곽상도가 뇌물 아니라면, 이재명-김용은 어떻게 엮나”

김정은 딸 김주애, 열병식 한가운데 당당히…후계 포석? 3.

김정은 딸 김주애, 열병식 한가운데 당당히…후계 포석?

천하람 돌풍 계속될까…김기현-안철수 이어 ‘여론조사 3위’ 4.

천하람 돌풍 계속될까…김기현-안철수 이어 ‘여론조사 3위’

이준석 “난 천하람의 ‘빠니보틀’” 힘 실어…김기현·안철수엔 ‘비판’ 5.

이준석 “난 천하람의 ‘빠니보틀’” 힘 실어…김기현·안철수엔 ‘비판’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한국 정치, 앞으로 더 나아가야 합니다 한겨레를 후원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