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정치외교

일 외무차관 “요미우리 보도, 사실과 다르다”

등록 :2008-07-15 15:54수정 :2008-07-15 16:57

일 외무성 방문한 권철현 주일 한국대사 = 일본 정부의 독도 영유권 기술에 항의하기위해 일본 외무성을 방문한 권철현 주일 한국대사(오른쪽). 권 대사는 야부나카 미토지 사무차관을 만나 일본측의 처사에 대해 강력히 항의하고 시정 조치를 촉구했다. 도쿄/연합뉴스
일 외무성 방문한 권철현 주일 한국대사 = 일본 정부의 독도 영유권 기술에 항의하기위해 일본 외무성을 방문한 권철현 주일 한국대사(오른쪽). 권 대사는 야부나카 미토지 사무차관을 만나 일본측의 처사에 대해 강력히 항의하고 시정 조치를 촉구했다. 도쿄/연합뉴스
권철현 대사 “일본은 중요한 것들 잃게 될 것” 항의
외무차관 “대응방안 검토”…한국에 ‘냉정대응’ 촉구

야부나카 미토지 일본 외무성 사무차관은 15일 이명박 대통령이 후쿠다 야스오 일본 총리로부터 중학교 사회과 새 학습지도요령 해설서에 독도 명기 방침을 전달받고 '지금은 곤란하다. 기다려 달라'고 말했다는 요미우리신문 보도에 대해 "사실과 다르다"고 부인하고 이에 대한 대응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주일 한국대사관에 따르면 야부나기 차관은 이날 외무성을 항의방문한 권철현 주일대사가 "요미우리신문 보도는 사실과 전혀 다르고 상황을 곡해할 수 있다. 일본 정부가 즉각 시정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요청한데 대해 "지난 14일 기자회견에서도 유사한 질문이 있어서 '그 시점에서는 일본 방침이 결정되지 않았으며, 사실과 다르다'고 이미 설명한 바 있다"며 "오늘 요미우리 보도에 대해서도 (마찬가지 입장이지만) 어떻게 대응할지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요미우리신문은 "후쿠다 총리가 지난 9일 홋카이도 도야코에서 열린 선진 8개국 확대정상회의 도중 이 대통령과 정상환담을 가진 자리에서 일본 사회과 학습지도요령 해설서에 독도를 일본땅이라고 표기하겠다고 통고했으며 이 대통령은 '지금은 곤란하다. 기다려달라'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이와 관련, 주일대사관측은 "일본 정부는 해설서 내용과 관련한 방침은 14일 오전에야 결정됐다고 언급한 바 있다"고 강조했다.

이날 외무성을 항의방문한 권 대사는 야부나카 차관에게 독도가 명백한 한국의 영토임을 강조한 뒤 "일본측 처사는 과거에 얽매이지 않고 미래를 향해 나가려는 우리 정부의 노력에 반하는 유감스런 조치로, 일본은 중요한 것들을 잃게 될 것"이라며 강력한 항의와 함께 시정을 촉구했다.


이에 대해 야부나카 차관은 "이 문제로 일한 관계가 악화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쌍방이 냉정하게 대처해 '일한 신시대'를 향해 협력해 나가는 것이 중요하다"며 한국측에 냉정한 대응을 촉구했다.

권 대사는 항의 방문을 마친 뒤 기자들에게 "미래지향적으로 하자고 하고, 후쿠다 야스오 총리도 친한국적인 자세를 취하겠다고 해놓고 이런 결과가 나타나 어이가 없다"며 일본측을 거듭 비판했다.

권 대사는 이날 저녁 일시 귀국길에 오른다.

사실상의 '대사 소환'인 '일시 귀국'은 상대국 정부에 대한 불쾌감과 항의 의사를 표현하는 가장 높은 수위의 외교적 수단으로, 주일대사가 소환되는 것은 이번이 네번째다.

(도쿄=연합뉴스)


항상 시민과 함께하겠습니다. 한겨레 구독신청 하기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보는 기사

‘불출마’ 유승민 “아무 의미가 없다…인내하며 때 기다려” 1.

‘불출마’ 유승민 “아무 의미가 없다…인내하며 때 기다려”

김기현 “김연경·남진이 준 꽃다발” 후폭풍…남진 “어이없다” 2.

김기현 “김연경·남진이 준 꽃다발” 후폭풍…남진 “어이없다”

[공덕포차 화요우당탕]‘과윤불급’ 윤심의 역류, 국민의힘에 부는 안풍 3.

[공덕포차 화요우당탕]‘과윤불급’ 윤심의 역류, 국민의힘에 부는 안풍

중국-대만 전쟁 나면, 남북한도 끌려들어갈 수 있다 4.

중국-대만 전쟁 나면, 남북한도 끌려들어갈 수 있다

‘이준석 키즈’ 김용태 최고위원 출마 선언…‘반윤·비윤’ 선전할까 5.

‘이준석 키즈’ 김용태 최고위원 출마 선언…‘반윤·비윤’ 선전할까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한국 정치, 앞으로 더 나아가야 합니다 한겨레를 후원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