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정치국방·북한

조선신보 “미 대통령에 매케인보다 오바마가 낫다”

등록 :2008-06-09 16:09

"매케인 돼도 조미관계 되돌릴 수 없어"

북한과 미국 관계를 감안하면 미국 대선에서 민주당 후보로 사실상 확정된 버락 오바마 상원의원이 공화당 후보가 될 존 매케인 상원의원보다 낫다고 재일본조선인총연합회 기관지인 조선신보가 9일 밝혔다.

북한의 입장을 대변하는 이 신문은 '메아리' 코너의 '새로운 변화'라는 제목의 글에서 "최종적으로 대권을 쥐는 자가 '리베랄파(리버럴파)' 오바마인지 '강경파' 매케인인지 지금 시점에서는 전혀 가늠할 수가 없다. 오바마가 약간 지지율에서 앞서고 있다고는 하나 근차이므로 장담할 수는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신문은 "조선반도와의 관계에서 본다면 부시 정권의 잘못을 엄하게 비판하고 조선의 지도자와 조건 없이 만나겠다고 공언해 온 오바마가 '부시의 아류'이자 네오콘의 허수아비나 다름없는 매케인보다 낫기는 낫다"고 말했다.

신문은 그러나 "설사 매케인이 이겼다 해도 조미관계는 과거에로 되돌려세울 수는 없다"며 누가 당선되더라도 북미관계가 개선되기를 바라는 뜻을 내비쳤다.

신문은 "정책, 이념, 세대, 경력, 인종, 가계, 개성 등으로 보아 두 후보는 너무도 대조적"이라며 "'새로운 변화'를 표방하는 오바마 후보는 백인들로부터도 많은 인기를 모으고 있고, 위기에 빠진 미국을 '안정'시킬 것을 호소하는 매케인 후보 또한 결코 낮지 않은 지지율을 유지하고 있다"고 미국 대선 현황을 진단했다.


임주영 기자 zoo@yna.co.kr (서울=연합뉴스)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보는 기사

[단독] 윤석열 캠프 ‘김종인 비대위 흡수’에 김종인 “나완 상관없다, 하지만…” 1.

[단독] 윤석열 캠프 ‘김종인 비대위 흡수’에 김종인 “나완 상관없다, 하지만…”

[KSOI] 윤석열 26.9%-이재명 26% 접전…이낙연 18.2% 2.

[KSOI] 윤석열 26.9%-이재명 26% 접전…이낙연 18.2%

이낙연, ‘백제 발언’ 질문에 “그렇게 못 알아들으세요?” 3.

이낙연, ‘백제 발언’ 질문에 “그렇게 못 알아들으세요?”

최재형 쪽 “윤석열 비겁해”…국민의힘 인사 영입에 반발 4.

최재형 쪽 “윤석열 비겁해”…국민의힘 인사 영입에 반발

위기의 윤석열, 국민의힘 인사 대거 영입…이준석은 ‘불쾌’ 5.

위기의 윤석열, 국민의힘 인사 대거 영입…이준석은 ‘불쾌’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벗의 마음을 모아주세요
자유와 평등을 꿈꾸는 마음.
다른 이의 아픔에 눈물 흘리는 마음.
지구의 신음을 안타까워하는 마음.
그 마음을 함께하는 한겨레와 걸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