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정치대통령실

문 대통령이 아셈 정상회의 단체 기념사진에 없는 이유는?

등록 :2018-10-19 22:20수정 :2018-10-20 15:09

한-영 회담과 연설 준비로 다른 층에 머물다
엘리베이터 지연으로 사진 촬영 시간 놓쳐
벨기에 브뤼셀에서 열린 아시아유럽정상회의(아셈·ASEM)에 참석한 각국 정상들이 19일 오후(현지시각) 회의가 열린 유로파 빌딩에서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벨기에 브뤼셀에서 열린 아시아유럽정상회의(아셈·ASEM)에 참석한 각국 정상들이 19일 오후(현지시각) 회의가 열린 유로파 빌딩에서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EPA/연합뉴스
문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각) 벨기에 브뤼셀에서 폐막한 아셈(ASEM·아시아유럽정상회의)의 단체 기념 사진 촬영에 참석하지 못했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테레사 메이 영국 총리와의 양자회담과 이후 예정된 문 대통령 자신의 오찬 겸 리트리트 세션 발표 준비를 하느라 사진 촬영 시간을 놓쳤다”고 말했다. 단체 사진 촬영은 이날 낮 12시15분에 예정돼 있었다. 그러나 각 정상들의 발언이 길어지면서 실제 사진촬영은 기약없이 늦춰지다가 이날 오후 1시30분에야 이뤄졌다. 별도의 양자회담이 없었던 정상들은 회의가 끝나자 함께 유로파 빌딩 5층 본회의장에 있다가 기념촬영장인 0층으로 내려갔다.

그러나 당시 문 대통령은 9층에 있었다. 그는 메이 영국 총리와 한반도 비핵화에 관한 양자 회담을 진행한 뒤 여전히 정상들의 발언 길어지자 같은 층에서 오후에 열릴 리트리트 세션 회의 준비를 하고 있었다. 청와대 관계자는 “한반도 문제 관련 발언이어서 자료를 읽고 준비하고 있었다”며 “그러다가 1시30분이 다 되어서야 포토 타임을 한다는 (아셈 의전팀 쪽의) 연락을 받고 엘리베이터를 타고 가려 기다렸지만 엘리베이터가 지연됐고, 결국 0층에 도착하자 이미 기념촬영이 끝나 있었다”고 말했다.

브뤼셀/성연철 기자 sychee@hani.co.kr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보는 기사

윤 대통령 지지율 33%…‘정치인 호감도’ 1위는 홍준표 [갤럽] 1.

윤 대통령 지지율 33%…‘정치인 호감도’ 1위는 홍준표 [갤럽]

“김건희 직접 전화해 8만주 매도” 검사 충격 발언, 주가조작 판 뒤집히나 [논썰] 2.

“김건희 직접 전화해 8만주 매도” 검사 충격 발언, 주가조작 판 뒤집히나 [논썰]

대통령실 “법치주의 원칙 통해”…화물연대 파업 중단에 ‘성과’ 자평 3.

대통령실 “법치주의 원칙 통해”…화물연대 파업 중단에 ‘성과’ 자평

돌아선 60대, 윤 대통령 고령층 지지율 ‘균열’ 왜? 4.

돌아선 60대, 윤 대통령 고령층 지지율 ‘균열’ 왜?

민주당 ‘이재명 의구심’ 부글부글…“물 끓기 전 지금 70~80도” 5.

민주당 ‘이재명 의구심’ 부글부글…“물 끓기 전 지금 70~80도”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한국 정치, 앞으로 더 나아가야 합니다 한겨레를 후원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