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정치국회·정당

대통령 지지율 부정>긍정…여성·30대·서울 등돌렸다

등록 :2020-07-16 19:25수정 :2020-07-17 11:31

긍정 44.1%·부정 51.7%로
20주만에 데드크로스로 역전
박원순 의혹·부동산대책 영향인 듯

전문가 “남북관계·민주당 전대가
반등요소로 작용할 수 있어”
16일 오후 국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제21대 국회 개원식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개원축하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16일 오후 국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제21대 국회 개원식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개원축하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문재인 대통령의 직무수행 평가에서 ‘부정’이 ‘긍정’을 앞지르는 ‘데드 크로스’ 현상이 빚어졌다. 여론조사기관 리얼미터는 지난 13~15일 전국 성인 151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신뢰 수준 95%, 표본오차 ±2.5%포인트), 문 대통령의 국정 수행에 대한 긍정률이 지난주 주중 조사 때와 비교해 4.6%포인트 떨어진 44.1%로, 부정률은 5.2%포인트 오른 51.7%로 집계됐다고 16일 밝혔다. 박원순 서울시장의 사망과 성추행 의혹, 잇달아 발표된 고강도 부동산 대책 등이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긍정-부정 격차는 7.6%포인트로, 부정률이 긍정률을 오차범위 밖에서 앞선 것은 본격적인 코로나 국면이 시작한 지난 2월 4주차 주간조사(긍정 46.1%, 부정 50.7%) 이후 20주 만이다.

권역별로 살펴보면, 서울에서 직무수행 긍정률이 전주(44.3%)보다 6.0%포인트가량 떨어지며 가장 큰 낙폭을 보였다. 성별과 연령대로 나눴을 땐 여성(7.9%포인트)과 30대(13.9%포인트)의 하락 폭이 컸다. 중도층의 긍정률은 전주 대비 6.0%포인트가 내려갔다. 중도층·수도권·30대·여성은 부동산과 박 시장 성추행 의혹 이슈에서 가장 민감한 집단으로 꼽힌다.

이번 긍정률은 ‘조국 정국’의 정점이던 지난해 10월 2주차(41.4%) 이후 9개월 만에 가장 낮은 수치다. 대통령 국정수행 긍정률은 지난해 조국 사태 때 저점을 찍은 뒤 연말께부터 점차 회복됐으나 코로나 사태가 본격화한 지난 2월엔 하락했다. 이후 초기 방역 성공, 여당의 총선 대승으로 탄력을 받아 60% 중반까지 치솟았다가 각종 여권발 추문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검찰 수사 지휘 논란, 부동산 정책에 대한 여론 등의 역풍을 맞으며 급전직하하는 모양새다.

윤희웅 오피니언라이브 여론분석팀장은 “성공적인 방역체계로 고점을 찍었던 상황에서 여권의 잇단 악재로 탄력이 떨어진 것”이라며 “부동산 정책에 영향을 받는 30~40대, 인천국제공항공사 사태에 반발한 20대의 지지가 분산돼 이중적 악영향을 받았다”고 짚었다. 이준한 인천대 정치외교학과 교수는 “코로나 대처 능력으로 일정 기간 임기 말로 접어든 4년차 대통령 지지율을 받쳐준 측면이 있다. 각종 악재로 그 효과가 빠른 시간 안에 사라진 것”이라고 했다.

향후 한반도 이슈, 더불어민주당의 전당대회 등이 반등 요소가 될 수 있다는 전망도 있다. 이 교수는 “남은 카드는 결국 한반도 이슈”라며 “남북관계를 어떻게 푸는지가 관건이다. 또 8월 민주당 전대를 거치며 대선주자급 인물들이 나서 선전하면, 정부와 당 지지율을 함께 끌어올릴 가능성도 있다”고 내다봤다. 자세한 여론조사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누리집 참고.

김미나 기자 mina@hani.co.kr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보는 기사

‘가난한 핵보유국’ 북한은 달라지는데…진보·보수 ‘과거’만 매달려 1.

‘가난한 핵보유국’ 북한은 달라지는데…진보·보수 ‘과거’만 매달려

원희룡, 화물연대 파업 거듭 압박 “업무개시명령 다음주 발동 가능” 2.

원희룡, 화물연대 파업 거듭 압박 “업무개시명령 다음주 발동 가능”

‘김정은 딸 추정’ 소녀, ‘진짜’ 공개 뒤 과거 공연 영상에서 사라져 3.

‘김정은 딸 추정’ 소녀, ‘진짜’ 공개 뒤 과거 공연 영상에서 사라져

윤 대통령, 주호영과 포옹…“도와달라” 국힘 지도부와 만찬 4.

윤 대통령, 주호영과 포옹…“도와달라” 국힘 지도부와 만찬

이재명, 검찰 계좌추적에 “꽹과리 치듯 쇼…언제든 털어보라” 5.

이재명, 검찰 계좌추적에 “꽹과리 치듯 쇼…언제든 털어보라”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한국 정치, 앞으로 더 나아가야 합니다 한겨레를 후원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