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정치국회·정당

유인태 “이낙연 공동선대위원장은 시간문제…안 그러면 졸장부”

등록 :2021-10-14 10:46수정 :2021-10-14 10:48

야권 대선주자 4인 “양강은 ‘건달형’ 나머지는 ‘수재형’”
유인태 전 국회 사무총장. 김태형 기자
유인태 전 국회 사무총장. 김태형 기자

유인태 전 국회 사무총장이 이낙연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민주당 대선 캠프 공동선대위원장을 맡을 지에 대해 “시간문제”라고 말했다.

유 전 총장은 14일 <시비에스>(CBS) 라디오에 출연해 “이 전 대표가 승복했는데 당에서 원하는 것을 다 들어줘야 한다. 안 그러면 졸장부가 된다”고 말했다. 유 전 총장은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이 맞붙었던 2007년 한나라당(국민의힘 전신) 대선 경선을 거론하며 “그때에 비하면 이 정도 갈등은 갈등도 아니다”라고도 했다. 이재명 후보와 이낙연 전 대표 간에 무리 없이 원팀이 이뤄질 것이란 얘기다.

유 전 총장은 이 전 대표가 승복에 나선 배경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이낙연 캠프가 불복 움직임을 보이니 재야의 원로들이 압박 성명을 내려는 움직임이 있었다. 보도자료까지 나왔었다”며 “당무위가 열리기 전날 저녁(12일), 이낙연 캠프 의원들이 당무위 절차만 밟으면 승복하기로 합의했다. 그러니까 (성명을) 좀 안 했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달했다”고 설명했다.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4인을 두고는 “양강 후보는 ‘건달형’이고, 나머지 둘은 ‘수재형’”이라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원래 수재형보다는 건달기가 있어야 지도자가 된다. 많은 공동체를 휘어잡고 하려면 좀 건들건들해야 된다”며 “이재명 후보도 욕도 잘하고 건달기가 있다”고 덧붙였다.

심우삼 기자 wu32@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보는 기사

[논썰] 김건희 ‘이미지 메이킹’ 언론플레이, 숨겨진 의혹들은 ‘순삭’? 1.

[논썰] 김건희 ‘이미지 메이킹’ 언론플레이, 숨겨진 의혹들은 ‘순삭’?

광역단체장, 민주 “4곳 확실” 국힘 “10곳 우세”…경기·충남은? 2.

광역단체장, 민주 “4곳 확실” 국힘 “10곳 우세”…경기·충남은?

🗳️ 오후 6시 20.52%…역대 지방선거 ‘최고 투표율’ 넘겼다 3.

🗳️ 오후 6시 20.52%…역대 지방선거 ‘최고 투표율’ 넘겼다

🗳️ [사전투표] 오후 7시 20.61%…역대 지방선거 ‘최고 투표율’ 4.

🗳️ [사전투표] 오후 7시 20.61%…역대 지방선거 ‘최고 투표율’

이재명 “절 죽이지 않으실 거라 믿는다”…계양의 속마음은 5.

이재명 “절 죽이지 않으실 거라 믿는다”…계양의 속마음은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한국 정치, 앞으로 더 나아가야 합니다 한겨레를 후원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