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설.칼럼칼럼

[정상명의 풀꽃나라] 아버지가 그해 여름에 쌓으신 장작더미

등록 :2010-12-21 21:21

[정상명의 풀꽃나라] 아버지가 그해 여름에 쌓으신 장작더미
[정상명의 풀꽃나라] 아버지가 그해 여름에 쌓으신 장작더미
난리가 났을 때 전 핏덩이였습니다. 그해 여름, 우리 가족이 피난을 가고 있을 때 사방에서 포탄이 마구 떨어졌답니다. 아버지는 황급히 자식들을 논둑 아래로 밀어넣더니 마치 장작을 쌓듯이 차곡차곡 쌓았다고 합니다. 저를 안고 있던 어머니까지 쌓은 뒤, 아버지는 맨 나중에 당신의 몸으로 가족을 덮었다고 합니다. 난리가 나면 보통 사람이 할 수 있는 일이란 고작 그 정도밖에 없을 거예요. 두번 다시 난리가 나서는 안 됩니다. 화가·환경운동가



추천인 이벤트 너랑 나랑 '겨리 맺자'
추천인과 추천인을 입력한 신규 정기/주식 후원회원
모두에게 타이벡 에코백을 드려요

광고

광고

광고

사설.칼럼 많이 보는 기사

[사설] ‘이벤트성 충원’과 ‘반인권적 보도’가 합작한 민주당 영입 파동 1.

[사설] ‘이벤트성 충원’과 ‘반인권적 보도’가 합작한 민주당 영입 파동

[로버트 파우저, 사회의 언어] 가짜 친절, 매너리즘에 빠진 존댓말 2.

[로버트 파우저, 사회의 언어] 가짜 친절, 매너리즘에 빠진 존댓말

[장석준의 그래도 진보정치] K-민주주의는 실패했다 3.

[장석준의 그래도 진보정치] K-민주주의는 실패했다

[박권일의 다이내믹 도넛] 셜록 홈스적인 세계 4.

[박권일의 다이내믹 도넛] 셜록 홈스적인 세계

[아침햇발] ‘불쌍한 집부자와 기업주’만 보이는가 / 정남구 5.

[아침햇발] ‘불쌍한 집부자와 기업주’만 보이는가 / 정남구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너랑 나랑'겨리 맺자'
좋은 언론을 향한 동행에 많은 분들이
함께 할 수 있도록 주위에 한겨레 후원을
추천해 주세요.이벤트 참여자에게
타이벡 에코백을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