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설.칼럼칼럼

[옵스큐라] 애타는 마음

등록 :2023-01-11 19:05수정 :2023-01-12 02:04

국토교통부가 지난 10일 서울 여의도 전국경제인연합회에서 ‘전세 사기 피해 임차인 설명회’를 열었다. 애타는 피해자들은 설명과 자료를 한 줄이라도 놓칠까 쉴 새 없이 메모와 촬영을 거듭했다. 지난해 10월 숨진 이른바 ‘빌라왕’ 김아무개씨는 종합부동산세 등을 60억원 넘게 체납했는데도 주택 1139채를 보유할 수 있었다. 피해자들은 현행 법·제도의 허점이 전세 사기의 배경이 됐다며 정부의 신속한 대책 마련을 촉구하고 있다. 한 참석자의 손에 들린 자료에 피해자들의 심경을 담은 문장 한 줄이 보였다. “모든 피해자가 원하는 것은 그저 본인 보증금의 온전한 회수입니다.”

김혜윤 기자 unique@hani.co.kr
항상 시민과 함께하겠습니다. 한겨레 구독신청 하기

광고

광고

광고

사설.칼럼 많이 보는 기사

[사설] 더 빨라진 국민연금 소진 시계, 연금개혁 미룰 수 없다 1.

[사설] 더 빨라진 국민연금 소진 시계, 연금개혁 미룰 수 없다

[6411의 목소리] 나는 성매매 경험 당사자다 2.

[6411의 목소리] 나는 성매매 경험 당사자다

[아침햇발] 김건희는 치외법권인가 / 손원제 3.

[아침햇발] 김건희는 치외법권인가 / 손원제

힙합은 죽었다 4.

힙합은 죽었다

[사설] 윤 대통령까지 국정원 대공수사권 역성들기, 속내가 뭔가 5.

[사설] 윤 대통령까지 국정원 대공수사권 역성들기, 속내가 뭔가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