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국제국제일반

페북·인스타·와츠앱, 동시다발 ‘먹통’…개발자조차 서버 접근 못해

등록 :2021-10-05 07:47수정 :2021-10-05 08:15

디지털 출입 장치도 오류…서버 구역에 못 들어가 원인 파악도 어려움
페이스북 장애 발생 화면 갈무리
페이스북 장애 발생 화면 갈무리

세계 최대 소셜미디어인 페이스북과 그 계열 서비스인 인스타그램, 와츠앱 등이 4일(현지시각) 접속 장애를 일으키고 있다. 

<뉴욕 타임스>(NYT)와 <시엔비시>(CNBC) 방송은 미 동부 시간으로 이날 오전 11시40분께부터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와츠앱, 페이스북 메신저, 가상현실(VR) 기기 오큘러스의 서비스 등이 에러 메시지를 표시하기 시작했다고 보도했다. 

한때 페이스북 웹사이트에 접속하려 하면 ‘죄송합니다. 뭔가 잘못됐습니다’(Sorry, something went wrong)란 안내 메시지 아래 ‘우리는 현재 이에 대해 작업 중이며 최대한 빨리 고칠 것’이란 문구만 있는 하얀 화면이 나왔다. 

하지만 4일 오후가 되면서는 이런 안내 화면조차 나타나지 않고 있다. 페이스북 직원들이 이용하는 내부 시스템도 작동이 멈췄다. 페이스북이 직원들에게 보낸 내부 메모를 보면 이 회사의 글로벌 보안팀은 직원들에게 “보안 시스템과 내부 일정표, 일정 관리 도구 등 페이스북의 모든 내부 시스템과 도구에 영향을 미치는 시스템 중단이 발생했다”고 알렸다.

페이스북의 내부 커뮤니케이션 플랫폼인 워크플레이스도 작동이 멈췄고, 회사가 지급한 휴대전화로 전화를 하거나 다른 회사 사람에게서 이메일을 받는 데도 어려움이 있다고 직원들은 밝혔다.

심지어 사무실로 출근했는데 건물이나 회의실에 들어갈 때 쓰는 디지털 배지가 작동을 멈추면서 입장하지 못하는 직원도 있고, 보안 엔지니어들은 서버 구역에 들어가지 못해 장애의 원인을 파악하는 데도 어려움을 겪고 있다. 

회사 글로벌 보안 운영센터는 이번 사태에 대해 “이용자에게는 고위험, 회사 자산에는 중간 위험, 페이스북의 명성에는 고위험”이라고 평가한 것으로 내부메모에서 드러났다. 이러다 보니 장애가 시작된 지 몇 시간이 지나고도 여전히 접속 장애의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다. 

일부 직원과 내부 메모에 따르면 이 회사 보안 전문가들은 여전히 근본 문제가 뭔지 파악하려 애쓰는 중이라고 NYT는 전했다. 다만 익명을 요구한 직원 2명은 해킹으로는 이처럼 많은 앱에 한꺼번에 영향을 줄 수 없다며 사이버공격이 이뤄진 것은 아닌 것 같다고 이 신문에 말했다.

보안 전문가들은 그보다는 페이스북 서버 컴퓨터의 설정 오류(misconfiguration) 때문일 가능성이 가장 높다고 분석했다. NYT는 인터넷 서비스가 중단되는 것은 특별한 일이 아니라면서도 세계 최대 소셜미디어 업체의 앱 여러 개가 동시다발적으로 먹통이 되는 것은 대단히 이례적인 일이라고 지적했다.

페이스북이 먹통이 되자 이용자들이 트위터로 몰려가 이번 사태에 대해 불만을 터뜨리거나 놀림감으로 삼으면서 ‘#페이스북다운(facebookdown)’이란 해시태그도 인기를 끌고 있다.

그러나 실제 타격을 입는 사람들은 페이스북을 통해 고객을 찾고 광고를 하는 소상공인들, 페이스북을 통해 친구·가족과 연락을 주고받는 이용자들이라고 NYT는 전했다.

페이스북의 이용자는 전 세계적으로 30억 명이 넘는다. 페이스북은 2019년에도 기술적 오류로 이번과 비슷한 접속 장애가 약 24시간 동안 이어진 적이 있다. 페이스북 대변인 앤디 스톤은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일부 사람들이 우리 앱과 제품들에 접근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는 것을 안다”며 “우리는 가능한 한 빨리 사태를 정상으로 되돌리기 위해 일하고 있으며 불편에 대해 사과한다”고 밝혔다.

페이스북은 내부 연구를 통해 인스타그램이 10대 소녀들의 정신건강에 악영향을끼친다는 사실을 알면서도 이를 방치했다는 폭로가 언론에 보도된 뒤 미 상원 청문회에 불려 나가는 등 수난을 겪고 있다. 연합뉴스
추천인 이벤트 너랑 나랑 '겨리 맺자'
추천인과 추천인을 입력한 신규 정기/주식 후원회원
모두에게 타이벡 에코백을 드려요

광고

광고

광고

국제 많이 보는 기사

[Q&A] 오미크론 변이, 기존 백신 효과 얼마나 있나요? 1.

[Q&A] 오미크론 변이, 기존 백신 효과 얼마나 있나요?

시진핑 때문에 ‘뉴·크시’ 건너뛰고 오미크론? 새 변이 작명 ‘입길’ 2.

시진핑 때문에 ‘뉴·크시’ 건너뛰고 오미크론? 새 변이 작명 ‘입길’

오미크론 변이, 최악 상황에 등장…“백신 불평등 탓” 3.

오미크론 변이, 최악 상황에 등장…“백신 불평등 탓”

WHO “오미크론, 증상 더 심각하다고 단정하긴 일러” 4.

WHO “오미크론, 증상 더 심각하다고 단정하긴 일러”

남아공 대통령 “오미크론 입국 금지, 즉각 풀어야” 5.

남아공 대통령 “오미크론 입국 금지, 즉각 풀어야”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너랑 나랑'겨리 맺자'
좋은 언론을 향한 동행에 많은 분들이
함께 할 수 있도록 주위에 한겨레 후원을
추천해 주세요.이벤트 참여자에게
타이벡 에코백을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