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국제국제일반

델타항공, 백신 안 맞는 직원들에 “의료보험료 200달러 더 내라”

등록 :2021-08-26 09:26수정 :2021-08-26 09:37

CEO “감염 입원시 1인당 4만 달러 나가”…양성 판정시 보호 급여 미지급
미 항공사 백신 접종 의무화 고민 속 접종 시 ‘인센티브 지급’ 방식도 나와
미국 캘리포니아 로스앤젤레스 공항에서 25일 델타항공 직원이 승객들의 탑승 절차를 밟고 있다. 로스앤젤레스/AFP 연합뉴스
미국 캘리포니아 로스앤젤레스 공항에서 25일 델타항공 직원이 승객들의 탑승 절차를 밟고 있다. 로스앤젤레스/AFP 연합뉴스

미국 델타항공이 백신을 맞지 않은 직원들에게 한 달 200달러(약 23만원)의 추가 의료보험료를 걷기로 했다. 백신 접종을 독려하기 위한 고육책이다.

<월스트리트저널>은 25일(현지시각) 델타항공이 백신 미접종 직원들에게 월 200달러의 ‘벌금’을 부과하고 일주일에 한 번씩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했다고 전했다. 델타항공은 또 이들의 실내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고, 코로나19에 걸려 결근했을 때, 보호 급여를 지급하지 않기로 했다.

에드 배스티언 델타항공 최고경영자(CEO)는 전 직원들에게 보낸 메모에서 “코로나19 감염에 따른 (직원들의) 입원이 회사에 1인당 4만 달러(약 4670만원)의 비용을 발생시키고 있다”며 추가 보험료 요구의 이유를 설명했다. 그는 “우리는 직원 백신 접종률 75%에 긍지를 갖고 있다”며 “그러나 강력한 변이 바이러스는 더 많은 이들이 백신을 맞아야 한다는 것을 뜻하며, 가능한 100%로 백신 접종률을 끌어올려야 한다”고 말했다.

델타항공의 접종률 75%는 미국 평균보다 훨씬 높다. 미국은 코로나19 백신을 일찍 개발해 접종에 나섰지만 2차까지 모두 접종 완료한 이들이 51.25%에 머물고 있다. 델타항공은 특히 지난 23일 미 식품의약국(FDA)이 화이자의 코로나19 백신에 대해 완전 승인을 했기 때문에 직원의 백신 접종을 의무화해야 한다고 보고 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도 민간 고용주들에게 직원들의 백신 접종을 독려할 것을 요구했다. 그러나 델타항공의 조종사를 대표하는 노조는 백신 접종을 의무화하는 것을 반대하며 그러한 요구는 협상이 필요하다고 주장하고 있다.

미국 항공사들은 백신 접종을 강제하는 곳과 그렇지 않은 곳으로 나뉘고 있다. 유나이티드항공과 하와이항공이 직원들의 백신 접종을 의무화했지만, 아메리칸 항공은 백신을 접종한 직원에게 인센티브를 주는 방식을 취하고 있다. 사우스웨스트항공은 직원들의 백신 접종을 장려하지만 의무화하지 않을 방침이다.

미국의 상당수 기업들이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의무화할 경우 직원들이 이탈할지 모른다고 우려해 이를 주저하고 있다고 <시엔엔(CNN) 비즈니스>가 전했다. 구글과 페이스북, 골드만삭스, 모건스탠리 등은 백신 접종을 의무화했다. 최현준 기자 haojune@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국제 많이 보는 기사

체류 자격 인정받고도 ‘닫힌 일본’ …외국인 37만명 불편 호소 1.

체류 자격 인정받고도 ‘닫힌 일본’ …외국인 37만명 불편 호소

“용암 피해 바다로 달아나다가…” 2천년 된 고대 로마 유골 발견 2.

“용암 피해 바다로 달아나다가…” 2천년 된 고대 로마 유골 발견

볼드윈, 촬영감독 사망에 “가슴 찢어져”…총기 규제론 ‘부글’ 3.

볼드윈, 촬영감독 사망에 “가슴 찢어져”…총기 규제론 ‘부글’

미군 극초음속 미사일 발사시험 또 실패 4.

미군 극초음속 미사일 발사시험 또 실패

일 정부, 한국어로 “동해 아니라 일본해” 억지 영상 유튜브 공개 5.

일 정부, 한국어로 “동해 아니라 일본해” 억지 영상 유튜브 공개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벗의 마음을 모아주세요
자유와 평등을 꿈꾸는 마음.
다른 이의 아픔에 눈물 흘리는 마음.
지구의 신음을 안타까워하는 마음.
그 마음을 함께하는 한겨레와 걸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