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국제국제일반

BTS가 키웠네, ‘따라따따따’ 맥도날드 2분기 매출 40% 늘었다

등록 :2021-07-29 08:45수정 :2021-07-29 14:52

방탄소년단 트위터 갈무리
방탄소년단 트위터 갈무리

글로벌 패스트푸드 업체 맥도날드의 올 2분기 매출이 40.5% 급증했다. 지난 5월 출시된 방탄소년단(BTS) 세트 메뉴 등의 효과라는 분석이 나온다.

맥도날드가 28일(현지시각) 공개한 2분기 실적을 보면, 맥도날드의 전 세계 동일매장 매출이 전년 동기보다 40.5% 급증했다. 코로나19 사태 이전인 2019년 2분기와 비교해도 6.9% 증가했다. 미국 내 동일매장 매출도 전년 동기보다 25.9%, 재작년 동기보다 14.9% 각각 급증한 것으로 집계됐다.

맥도날드의 선전은 지난 5월말 50개 국가에서 출시돼 한 달 동안 판매된 ‘비티에스 세트메뉴’와 새로 출시된 크리스피 치킨샌드위치 등 신메뉴의 인기 덕분이라고 <로이터> 통신 등이 전했다. 이 밖에도 1인당 주문 액수의 증가와 메뉴의 가격 상승 등이 영향을 미쳤다.

특히 비티에스 세트 메뉴는 비티에스 멤버들이 직접 광고하고 포장 용기를 비티에스를 상징하는 보라색으로 바꾸는 등 비티에스에 집중하면서 전 세계적으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다. 포장지가 중고 시장에서 고가에 거래되고, 인도네시아에서는 코로나19 집단 감염을 우려해 일부 매장이 문을 닫는 사태가 벌어지기도 했다. 맥도날드 쪽은 “비티에스 세트가 우리 매장 방문과 치킨 맥너깃 판매 증가를 견인했다”고 말했다.

최현준 기자 haojune@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국제 많이 보는 기사

접종률 71% 대 1.9%…확 기울어진 백신의 세계 1.

접종률 71% 대 1.9%…확 기울어진 백신의 세계

미-영, 오스트레일리아와 핵잠수함 협력…한국에도 ‘핵잠 개발’ 열리나 2.

미-영, 오스트레일리아와 핵잠수함 협력…한국에도 ‘핵잠 개발’ 열리나

일 총리 도전 ‘이 여성’을 보라…난임·유산 끝 장애아의 엄마 3.

일 총리 도전 ‘이 여성’을 보라…난임·유산 끝 장애아의 엄마

미·영·호 오커스 동맹 역풍 커져…프랑스, 미-호 주재 대사 소환 4.

미·영·호 오커스 동맹 역풍 커져…프랑스, 미-호 주재 대사 소환

화이자·모더나 “코로나 백신 효능, 시간 지날수록 떨어져” 5.

화이자·모더나 “코로나 백신 효능, 시간 지날수록 떨어져”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벗의 마음을 모아주세요
자유와 평등을 꿈꾸는 마음.
다른 이의 아픔에 눈물 흘리는 마음.
지구의 신음을 안타까워하는 마음.
그 마음을 함께하는 한겨레와 걸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