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경제경제일반

작년 종부세 체납액 2천억원…서울이 절반 넘어

등록 :2021-09-14 13:37수정 :2021-09-15 02:38

지난해 종합부동산세 체납액이 2천억원에 달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서울지역 종부세 체납액이 1천억원을 넘어선 것으로 집계됐다.

14일 더불어민주당 양경숙 의원실이 국세청에서 받은 자료에 따르면, 2020년 종부세 체납 건수는 5만8063건, 금액은 1984억원이었다. 종부세 체납 건수는 2018년 6만3387건에서 2019년 6만6220건으로 늘었다가 지난해에는 5만건대로 줄었다. 반면 체납액은 2018년 1261억원, 2019년 1814억원에서 2020년 1984억원으로 늘었다.

지난해 종부세 체납을 지방국세청별로 보면, 서울지방국세청 관할의 체납이 2만5942건, 1198억원으로 가장 많았다. 서울청 관할 종부세 체납이 건수로는 44.7%, 금액으로는 60.4%를 차지했다.

이정훈 기자 ljh9242@hani.co.kr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경제 많이 보는 기사

“명절 은행에서 현금 찾아놔야지…” 풍경 사라진다 1.

“명절 은행에서 현금 찾아놔야지…” 풍경 사라진다

사전 계약 첫날에만 1만8천대…그랜저 넘어선 ‘캐스퍼’ 2.

사전 계약 첫날에만 1만8천대…그랜저 넘어선 ‘캐스퍼’

‘리니지 모델 피로감’으로 연일 신저가 NC, 게임업계 변화 계기 될까 3.

‘리니지 모델 피로감’으로 연일 신저가 NC, 게임업계 변화 계기 될까

소프트뱅크, 쿠팡 주식 2조원어치 매각…안 판다더니 왜? 4.

소프트뱅크, 쿠팡 주식 2조원어치 매각…안 판다더니 왜?

김연경 모델료에 비싸다?…편의점 식빵은 2장에 1500원인데 5.

김연경 모델료에 비싸다?…편의점 식빵은 2장에 1500원인데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벗의 마음을 모아주세요
자유와 평등을 꿈꾸는 마음.
다른 이의 아픔에 눈물 흘리는 마음.
지구의 신음을 안타까워하는 마음.
그 마음을 함께하는 한겨레와 걸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