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지전자가 22일 새롭게 출시한 엘지 휘센 뷰 에어컨. 엘지전자 제공
엘지전자가 22일 새롭게 출시한 엘지 휘센 뷰 에어컨. 엘지전자 제공

엘지(LG)전자가 인공지능(AI) 기술로 공간을 분석해 바람의 방향과 세기는 물론 온도까지 제어하는 ‘엘지 휘센 뷰 에어컨’을 새롭게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이 제품은 ‘인공지능 스마트케어 기능’을 갖춰, 사용자가 바람 세기나 방향을 따로 조절하지 않더라도 공간을 분석해 바람을 내보낸다. 엘지전자 스마트홈 플랫폼인 ‘엘지씽큐’ 앱을 통해 사용자가 사전에 설정해 둔 조건과 공간 배치에 따라 인공지능이 실내 온도를 희망 온도까지 빠르게 낮춘 뒤, 사람에게 직접 닿지 않는 바람으로 온도를 유지하는 방식이다.

엘지전자가 22일 새롭게 출시한 엘지 휘센 뷰 에어컨. 제품 내부를 쉽게 청소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엘지전자 제공
엘지전자가 22일 새롭게 출시한 엘지 휘센 뷰 에어컨. 제품 내부를 쉽게 청소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엘지전자 제공

특히 이 에어컨은 사용자가 제품 윗부분을 열어 직접 내부를 청소할 수 있는 구조가 특징이다. 내부 청소가 어려웠던 기존 에어컨의 단점을 보완한 것이다. 엘지전자는 고객들이 에어컨을 사용할 때 내부 위생 상태를 직접 눈으로 확인하고 청소하고 싶어하지만 복잡한 분해 과정이 걸림돌이었다는 점에 주목했다고 설명했다. 나사 1개만 풀고 버튼을 누르면 제품이 열리도록 설계한 이유다. 기존 에어컨은 스무 개 정도의 나사를 분리해야만 내부를 확인할 수 있었다.

광고

가격은 평형(18평형, 22평형)에 따라 스탠드와 벽걸이 에어컨 세트(2 in 1) 기준으로 320만~395만원이다. 스탠드 에어컨만 살 경우, 출하가는 278만~353만이다.

김경욱 기자 dash@hani.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