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경제자동차

테슬라를 제쳤다, 아이오닉5와 EV6가

등록 :2022-04-24 10:47수정 :2022-04-25 02:50

독일 자동차 전문지 ‘아우토 모토 운트 슈포트’
전기차 비교평가서 나란히 1·2위에 이름 올려
아이오닉5. 현대자동차 제공
아이오닉5. 현대자동차 제공

현대자동차그룹은 24일 보도자료를 내어 현대자동차와 기아의 아이오닉5·이브이(EV)6가 독일 자동차 전문지가 실시한 비교평가에서 1, 2위에 이름을 올랐다고 밝혔다.

‘아우토 모토 운트 슈포트’(Auto Motor und Sport)가 4개 스포츠유틸리티(SUV) 전기차를 대상으로 진행한 평가에서다. 차체, 안전성, 편안함 등 7가지 평가항목을 적용해 아이오닉5, EV6, 테슬라의 모델와이(Y), 포드의 머스탱 마하-이(E) 등을 비교평가했다.

아이오닉5는 4가지 항목에서 1위를 차지하며 총점 650점을 얻어 모델Y(586점)와 머스탱 마하-E(566점)를 제치고 종합 1위에 올랐다. 아이오닉5는 승차감과 정숙성, 편의 사양과 관련된 편안함 항목과 주행 안전성, 제동거리, 안전장비 등 안전성 항목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아우토 모토 운트 슈포트는 “아이오닉5는 직육면체의 모양에도 매끄럽고 단호한 곡선 주행을 보여줬다. 기민한 핸들링과 넉넉한 공간성도 인상적”이라고 말했다.

EV6는 핸들링, 주행 성능 등 주행거동 항목에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총점 636점으로, 종합 2위를 기록했다. 아우토 모토 운트 슈포트는 “매끄럽지만 과장되지 않고 정확성을 갖춘 스티어링으로 민첩한 주행이 가능한 차량”이라고 평가했다.

한편, 아우토 모토 운트 슈포트는 아우토 빌트(AutoBild), 아우토 자이퉁(Auto Zeitung)과 함께 신뢰성 높은 독일 3대 자동차 잡지 중 하나로 꼽힌다.

안태호 기자 eco@hani.co.kr

광고

광고

광고

경제 많이 보는 기사

정부, ‘11억부터 종부세’ 민주당안 거부…중과세율 폐지 고수 1.

정부, ‘11억부터 종부세’ 민주당안 거부…중과세율 폐지 고수

스타트업 이어 중견 IT도 구조조정 찬바람…샌드박스네트워크도 2.

스타트업 이어 중견 IT도 구조조정 찬바람…샌드박스네트워크도

경유값도 하락세로…서부텍사스산 원유, 1월 이후 최저 3.

경유값도 하락세로…서부텍사스산 원유, 1월 이후 최저

주차장 키오스크 앞에서 1시간 헤매…표준 안 지켜 ‘약자들’ 골탕 4.

주차장 키오스크 앞에서 1시간 헤매…표준 안 지켜 ‘약자들’ 골탕

상폐 ‘제2의 위믹스’ 막으려면…회계기준 정립 vs 투자자보호 의지 5.

상폐 ‘제2의 위믹스’ 막으려면…회계기준 정립 vs 투자자보호 의지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