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경제기업PR

동덕여자대-서울여상 선취업·후학습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등록 :2021-12-08 17:54

                             동덕여대 전경. 동덕여대 제공
                             동덕여대 전경. 동덕여대 제공

동덕여자대학교(총장 김명애)는 서울여자상업고등학교(교장 박진숙, 이하 서울여상)와 선취업·후학습을 활성화하고 양교의 발전에 기여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7일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동덕여자대학교는 서울여상 학생들의 학력신장을 위해 특강, 취업강좌, 교육 및 체험 프로그램 등을 제공하고, 서울여상은 특성화고등고졸재직자 특별전형 활성화에 적극 협조하기로 했다.

특성화고등고졸재직자 전형은 교육부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이 주도하는 대학의 평생교육체제지원사업(LiFE)의 일환으로 마이스터고, 특성화고 등, 평생교육시설, 직업교육훈련과정을 졸업한 후 3년 이상 산업체에서 근무한 자를 대상으로 고등교육의 기회를 주기 위해 마련된 전형이다.

성인학습자의 성공적인 선취업·후학습 실현을 위해 수능을 보지 않고 서류 60%, 면접 40%만으로 평가해 대학 입학의 문턱을 낮춘 것이 특징이다. 특히 동덕여대 특성화고 등 고졸재직자 전형의 경쟁률은 해가 지날수록 높아지고 있으며, 그 중 서울여상 출신의 진학률 또한 지속적으로 높아지고 있다.

동덕여자대학교 김명애 총장은 “우리 동덕여자대학교는 우수한 서울여자상업고등학교와 상호 업무협약을 통해 미래 시대가 요구하는 창의 융합형 여성인재 양성을 위하여 최선의 노력을 경주할 것”이라고 전했다.

* 자료 제공 : 동덕여자대학교

< 이 기사는 대학이 제공한 정보기사로, 한겨레의 의견과 다를 수 있습니다>
진실을 후원해주세요
용기를 가지고 끈질기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여러분의 후원이 우리 사회에 드리운 어둠을 거둡니다.

광고

광고

광고

경제 많이 보는 기사

‘전기차로 개조한 쏘나타’ 3년 뒤에 탈 수 있다고요? [뉴스AS] 1.

‘전기차로 개조한 쏘나타’ 3년 뒤에 탈 수 있다고요? [뉴스AS]

“손흥민 경기 보려면 돈내” OTT 경쟁에 ‘보편적 시청권’ 논란 2.

“손흥민 경기 보려면 돈내” OTT 경쟁에 ‘보편적 시청권’ 논란

‘사용후핵연료’ 어디에 보관? ‘원전 확대’ 외치는 윤 정부의 숙제 3.

‘사용후핵연료’ 어디에 보관? ‘원전 확대’ 외치는 윤 정부의 숙제

“공공기관 파티 끝났다”의 이면…기재부의 ‘이상한 셈법’ 4.

“공공기관 파티 끝났다”의 이면…기재부의 ‘이상한 셈법’

‘30년간 1위 자산부국’ 일본, 경상수지 적자국에 빠져드나? 5.

‘30년간 1위 자산부국’ 일본, 경상수지 적자국에 빠져드나?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뉴스레터, 올해 가장 잘한 일 구독신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