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문화책&생각

서울국제도서전 8일 개막

등록 :2021-09-07 11:36수정 :2021-09-08 02:41

성수 에스팩토리에서 12일까지
코로나19로 변화한 일상 사유
규모 줄이고 온라인 참여 확대
‘2021 서울국제도서전’이 8일부터 12일까지 열린다. 코로나19로 지난해 축소됐던 오프라인 행사가 일부 복원됐고 동네 기반 참여 프로그램을 마련해 행사장을 찾지 않고도 강연과 세미나 등을 온라인(sibf.or.kr/2021)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2021 서울국제도서전’ 포스터.
‘2021 서울국제도서전’ 포스터.
올해 서울국제도서전 주제는 ‘긋닛-斷續(단속)-Punctuation’이다. 긋닛은 끊어짐과 이어짐을 아울러 뜻하는 우리 옛말. 코로나19 사태로 끊어진 일상과 다시 이어져야 할 일상을 담아낸 주제다. 코로나19 사태로 도서전 규모가 줄어 장소는 기존 서울 강남 코엑스에서 서울 성수 에스팩토리로 바뀌었다. 참여 출판사는 모두 75개사로 기존의 4분의 1 정도로 줄었다.

주요 프로그램은 코로나19와 변화하는 일상에 대해 생각해볼 기회를 마련하는 것이다. 작가 등 연사 200여명이 참여하는 강연·대담 등 40여편의 프로그램이 준비됐다. 서울국제도서전 홍보대사인 최재천 교수(이화여대 에코과학부)는 8일 ‘긋닛, 자연이 우릴 쉬어 가라 하네’를 강연한다. 소리꾼 이자람, 건축가 노은주, 소설가 정세랑, 영화배우 문소리 등도 주제강연자로 나서고, 자본주의·노동·불평등·원격기술 등을 주제로 강연과 세미나도 열린다. 주요 강연은 모두 온라인 생중계된다. 우리에겐 <창문 넘어 도망친 100세 노인>의 저자로 유명한 소설가 요나스 요나손의 셀프 촬영 영상, 소설가 한강과 맥스 포터의 대담, <빅 픽쳐>의 저자 더글러스 케네디 인터뷰 등 사전 제작된 영상도 오프라인·온라인에서 상영된다. 소설가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강연, 소설가 막심 샤탕과 서미애의 대담, 소설가 정유정 강연 등도 진행된다.

전시 프로그램은 전국도서전시회(1954년)에서 이어진 약 70년의 도서전 역사를 조망하고 도서전의 의미를 되새기는 데 초점을 맞췄다. 주제전시 <긋닛: 뉴 월드 커밍>은 오랜 도서전의 여정에 담긴 시공간 등을 입체적으로 표현한다. 기획전시 는 1963년부터 독일 북아트재단이 주최해온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책의 역사를 조망한다.

이번 서울국제도서전은 대한출판문화협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 등이 후원한다.

김진철 기자 nowhere@hani.co.kr

추천인 이벤트 너랑 나랑 '겨리 맺자'
추천인과 추천인을 입력한 신규 정기/주식 후원회원
모두에게 타이벡 에코백을 드려요

광고

광고

광고

문화 많이 보는 기사

요절 천재화가의 마지막 걸작, 로비스트 거쳐 이건희 품으로 1.

요절 천재화가의 마지막 걸작, 로비스트 거쳐 이건희 품으로

배우 박신혜, 최태준 결혼한다 2.

배우 박신혜, 최태준 결혼한다

“12일 만에 넘버원 쇼”…‘오징어 게임’ 고섬 어워즈 작품상 3.

“12일 만에 넘버원 쇼”…‘오징어 게임’ 고섬 어워즈 작품상

가야인의 반려견? 창녕 고분서 ‘순장견’ 3마리 유체 나왔다 4.

가야인의 반려견? 창녕 고분서 ‘순장견’ 3마리 유체 나왔다

[…청와대, 어땠어?] 과감한 정치 풍자…근데 왜 씁쓸하지 5.

[…청와대, 어땠어?] 과감한 정치 풍자…근데 왜 씁쓸하지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너랑 나랑'겨리 맺자'
좋은 언론을 향한 동행에 많은 분들이
함께 할 수 있도록 주위에 한겨레 후원을
추천해 주세요.이벤트 참여자에게
타이벡 에코백을 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