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전국호남

거리두기 완화 첫날 확진자 잇따른 고흥·여수, 결국 2단계로 격상

등록 :2021-05-03 15:28수정 :2021-05-03 15:39

고흥은 이틀 새 15명, 여수는 닷새에 9명 확진
전남 고흥군이 운영 중인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 고흥군 제공
전남 고흥군이 운영 중인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 고흥군 제공

전남 고흥군과 여수시가 코로나19 확산세에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올렸다. 두 지역은 전남지역에서 시범적으로 시작된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 조처에서 제외됐다.

고흥군은 3일 “하루 동안 공무원 8명과 가족 6명, 주민 1명 등 모두 15명이 코로나19에 확진됐다.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1.5단계에서 2단계로 격상한다”고 밝혔다. 군 관계자는 “상황이 엄중하다. 군청의 군정혁신단과 주민복지과, 도화면사무소를 임시 폐쇄하고, 확진자 동선과 접촉자를 파악 중”이라고 전했다.

고흥군 군청 전 직원을 비롯한 접촉자 등 1167명을 검사했다. 또 고흥읍 주민 1만2489명과 도화면 주민 3896명 등 1만6385명도 전수 조사할 방침이다. 확진자가 나온 초등학교에선 학생 711명과 교원 46명 등 757명에 대해 진단검사를 진행 중이다.

송귀근 고흥군수는 “코로나19의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오늘부터 사회적 거리두기를 1.5단계에서 2단계로 격상하겠다. 2단계 격상에 따라, 영업시간이 불가피하게 제한되고, 이용 인원이 제한되는 등 불편함이 뒤따르게 된다”고 말했다.

여수시도 닷새 동안 확진자가 잇따르자 4일 오전 0시부터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격상한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달 29일 일가족 3명이 확진된 뒤 유흥업소를 관련자 5명, 산업단지 근무자 1명 등 모두 9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어린이날과 어버이날 등으로 가족 모임이 늘어나는 등 이동 증가가 예상된다"며 “일상을 신속하게 회복하기 위해 전화로 안부를 묻고, 이동을 멈추기를 권고드린다”고 당부했다.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5명 이상 사적 모임이 금지되고, 식당·카페 등의 영업은 밤 10시로 제한된다.

안관옥 기자 okahn@hani.co.kr

▶바로가기 : 전남 거리두기 완화 첫날…공교롭게도 곳곳서 ‘무더기 확진’

https://www.hani.co.kr/arti/area/honam/993609.html
한겨레와 함께 걸어주세요
섬세하게 세상을 보고
용기있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전국 많이 보는 기사

장애인 일자리 되찾아 준 ‘119원의 기적’…‘콩나물’ 선물로 돌아왔다 1.

장애인 일자리 되찾아 준 ‘119원의 기적’…‘콩나물’ 선물로 돌아왔다

한주에 11t 잡다 139t으로…‘돌아온 오징어’ 어민들 신났다 2.

한주에 11t 잡다 139t으로…‘돌아온 오징어’ 어민들 신났다

아파트 아닌 ‘도시형 생활주택’…규제 완화가 참사 키웠다 3.

아파트 아닌 ‘도시형 생활주택’…규제 완화가 참사 키웠다

[단독] ‘철거왕’ 계열사, 광주 붕괴건물 석면 철거 공사비 부풀렸나 4.

[단독] ‘철거왕’ 계열사, 광주 붕괴건물 석면 철거 공사비 부풀렸나

한라산~바다 잇는 숨겨진 ‘천혜의 물’ 26㎞, 이대로 사라지나 5.

한라산~바다 잇는 숨겨진 ‘천혜의 물’ 26㎞, 이대로 사라지나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의 마음이 번집니다
민주주의를 갈망하는 마음,
환경을 염려하는 마음,
평등을 지향하는 마음...
당신의 가치를 후원으로 얹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