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인생멘토에게 코로나 이후의 길을 묻다

UPDATE : 2021-06-09 10:52
‘코로나’로 많은 이들이 고통을 받고 있다. 미래가 잘 보이지않은 젊은이들에게 코로나는 엎친데 덮친 충격이다. 이 충격은 일시적 재앙으로 그치지않을 수 있다. 코로나가 보다 근본적인 변화의 시발이 될 수 있는 것이다. 이 전환의 시기에, 우리는 어떻게 살며, 어떻게 미래를 준비해야할까. 선각자들의 혜안을 듣기위해 휴심정이 플라톤아카데미와 공동으로 ‘인생멘토에게 코로나 이후의 길을 묻다’ 시리즈를 진행한다. 4주간격으로 10회에 걸쳐 연재한다.
1

한겨레 많이 보는 기사

김기현 “김연경·남진이 꽃다발”→“이렇게 써도 된다고 해서…” 1.

김기현 “김연경·남진이 꽃다발”→“이렇게 써도 된다고 해서…”

“즉사한 어린이 7명, 부모는 주검 빼앗겨” 피로 물든 미얀마 2.

“즉사한 어린이 7명, 부모는 주검 빼앗겨” 피로 물든 미얀마

169만 서민 가구, 난방비 59만원 지원받는다 3.

169만 서민 가구, 난방비 59만원 지원받는다

택시비 ‘7천원 거리’ 1만원 나왔다…“미터기 오르는 속도 무서워” 4.

택시비 ‘7천원 거리’ 1만원 나왔다…“미터기 오르는 속도 무서워”

6살 탄 택시에 “X 같은 X” 욕한 벤츠 운전자 300만원 벌금형 5.

6살 탄 택시에 “X 같은 X” 욕한 벤츠 운전자 300만원 벌금형

한겨레와 친구하기

광고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기후변화&
오피니언
만화 | ESC | 한겨레S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HERI 이슈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