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스포츠스포츠일반

북 여자탁구 간판 김미영 은퇴

등록 :2008-08-22 15:12

북한 여자탁구가 에이스 김미영(25)의 은퇴로 세대교체 진통을 겪을 것으로 보인다.

현정화 한국 여자 대표팀 코치는 22일 김미영이 베이징올림픽을 마치고 돌아가 은퇴한다고 전했다.

왼손 셰이크핸드로 세계랭킹 84위인 김미영은 2002년 부산아시안게임 때 김현희, 김향미와 함께 중국을 꺾고 단체전 정상에 오르는 `녹색 테이블 반란'을 주도했던 선수.

2001년 오사카 세계선수권대회 단체전 2위와 지난해 브레멘 세계선수권대회 단체전 7위 성적을 냈다.

그러나 이번 대회에선 단체전에 불참하고 단식에 김정(19)과 출전했으나 이렇다할 성적을 내지 못했다.

북한 여자탁구는 아테네올림픽 은메달리스트 김향미가 지난해 결혼과 함께 은퇴한 데 이어 김미영까지 선수 생활을 접어 김정, 렴원옥, 고운경, 한혜성이 주축을 이룰 전망이다.

(베이징=연합뉴스)

한겨레와 함께 걸어주세요
섬세하게 세상을 보고
용기있게 기사를 쓰겠습니다.
이슈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많이 보는 기사

경기 중 쓰러진 에릭센, 선수생활 어려울 듯 1.

경기 중 쓰러진 에릭센, 선수생활 어려울 듯

도쿄올림픽 대표팀에 최지만·박효준은 없다 2.

도쿄올림픽 대표팀에 최지만·박효준은 없다

프로당구 예선전 턱걸이 피아비, “서바이벌 장난 아냐!” 3.

프로당구 예선전 턱걸이 피아비, “서바이벌 장난 아냐!”

조코비치, 어린이 팬에게 메이저대회 우승 라켓 줬다 4.

조코비치, 어린이 팬에게 메이저대회 우승 라켓 줬다

코파 아메리카서 참가국 선수단 감염 속출 5.

코파 아메리카서 참가국 선수단 감염 속출

한겨레와 친구하기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의 마음이 번집니다
민주주의를 갈망하는 마음,
환경을 염려하는 마음,
평등을 지향하는 마음...
당신의 가치를 후원으로 얹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