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스포츠스포츠일반

프로당구 서현민, 팀 리그 5R ‘최우수선수’

등록 :2021-01-13 11:07수정 :2021-01-13 11:32

크게 작게

웰컴저축은행의 서현민. PBA 제공
웰컴저축은행의 서현민. PBA 제공

웰컴저축은행의 서현민(39)이 프로당구 피비에이(PBA) 팀 리그 5라운드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피비에이는 13일 팀 리그 5라운드에서 8게임에 출전해 전승을 거두며 팀을 단독 선두로 끌어올린 서현민이 최우수선수에 뽑혔다고 밝혔다.

서현민은 직전 개인투어 엔에이치(NH)농협카드 피비에이챔피언십 우승 여세를 몰아 팀 리그 최다 기록인 8연승을 달성했다. 단식에서 4승, 복식에서 4승 등 고른 활약을 보여주었다.

웰컴저축은행은 3라운드 차유람, 4라운드 프레드릭 쿠드롱, 5라운드 서현민까지 3번 연속 최우수선수를 배출했다.

서현민은 “팀원들에게 감사하다. 계속해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팀 리그 최우수선수는 피비에이 경기운영위원회가 선정하며, 상금은 1백만원이다.

김창금 선임기자 kimck@hani.co.kr

후원하기

응원해주세요, 더 깊고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진실을 알리고 평화를 지키는 데 소중히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많이 보는 기사

여자 프로당구, 이미래 시대 활짝 열렸다 1.

여자 프로당구, 이미래 시대 활짝 열렸다

‘스페인 강호’ 팔라존, 프로당구 최초 퍼펙트 우승 2.

‘스페인 강호’ 팔라존, 프로당구 최초 퍼펙트 우승

‘집합금지’ 어기고 5명 식사모임 가진 여자 프로배구 선수들 3.

‘집합금지’ 어기고 5명 식사모임 가진 여자 프로배구 선수들

정우영 결승골, 프라이부르크 역전승 견인 4.

정우영 결승골, 프라이부르크 역전승 견인

신태용호, 폴란드에 2-3 졌다 5.

신태용호, 폴란드에 2-3 졌다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