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스포츠스포츠일반

오케이저축은행배구단, 김세진 감독 사표 수리

등록 :2019-03-19 12:59수정 :2019-03-19 13:18

크게 작게

김세진 감독.  한국배구연맹 제공.
김세진 감독. 한국배구연맹 제공.
오케이(OK)저축은행이 19일 “최근 자신 사퇴 의사를 밝힌 김세진(45) 감독의 뜻을 존중해 사의를 받아들이기로 했다”고 밝혔다.

김세진 감독은 세 시즌 연속 성적이 부진한 책임과 건강상의 이유를 들어 시즌 중 사임 의사를 내비쳤지만, 이번 시즌을 잘 마무리해달라는 구단의 권유로 팀을 이끌어왔다. 그러나 정규리그 최종전을 마친 뒤 사퇴 의사를 공식적으로 구단에 전달했다.

탁용원 오케이저축은행 단장은 “김세진 감독은 지난 여섯 시즌 동안 2번의 챔피언결정전 우승을 이끄는 등 뛰어난 리더십을 발휘했다”며 “그동안 오케이저축은행과 함께 해줘 고맙고, 아쉬움 또한 매우 크다. 고생하신 만큼 충분한 재충전 시간을 갖길 바란다. 앞으로 한국 배구발전을 위해 힘써 주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탁 단장은 이어 “차기 감독은 2019~2020시즌 준비에 차질이 생기지 않도록 신속하게 결정할 계획”이라며 “처음부터 다시 시작한다는 재창단 각오로 팀을 완전히 새롭게 탈바꿈시킬 수 있는 적임자를 찾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찬영 기자 lcy100@hani.co.kr

후원하기

응원해주세요, 더 깊고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진실을 알리고 평화를 지키는 데 소중히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많이 보는 기사

기아의 중요한 ‘백업 요원’ 최원준과 황대인 1.

기아의 중요한 ‘백업 요원’ 최원준과 황대인

18살 김주형 ‘돌풍’ 한국 남자골프 ‘스타 탄생’ 2.

18살 김주형 ‘돌풍’ 한국 남자골프 ‘스타 탄생’

메시, 라 리가 최초 ‘20-20’…호날두는 3대 리그 득점왕 ‘문턱’ 3.

메시, 라 리가 최초 ‘20-20’…호날두는 3대 리그 득점왕 ‘문턱’

맨유 페르난데스, 6월 ‘이달의 선수·골’ 독차지…EPL 최초 4.

맨유 페르난데스, 6월 ‘이달의 선수·골’ 독차지…EPL 최초

벤투호 오늘 볼리비아전…손흥민 활용법 바뀌나? 5.

벤투호 오늘 볼리비아전…손흥민 활용법 바뀌나?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