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스포츠축구·해외리그

신태용 감독 14일 월드컵 엔트리 발표

등록 :2018-05-14 09:30수정 :2018-06-07 15:42

크게 작게

신태용 축구대표팀 감독이 14일 2018 러시아월드컵(6월14일~7월15일)에 출전할 선수 명단을 발표한다.

신태용 감독은 최종 엔트리(23명)로 대표팀 소집명단을 꾸릴지 아니면 2∼3명의 예비선수를 더한 25∼26명 안팎을 불러모을지 고심하고 있다.

대표팀 수비진의 주축이었던 김진수, 김민재(이상 전북)가 부상으로 재활 중이고, 러시아행을 기대했던 베테랑 미드필더 염기훈(수원)마저 갈비뼈 골절로 이탈해 셈법이 복잡해졌다. 새로운 선수들을 일부 충원하면서 팀 융합과 조직력을 끌어올려야 한다. 반면 대표팀 간판인 손흥민(토트넘)과 주장 기성용(스완지시티), 공격수 황희찬(잘츠부르크)과 권창훈(디종), 수비수 장현수(FC도쿄) 등은 대표팀 합류가 무난해 보인다.

대표팀은 오는 21일 소집돼 28일 온두라스(대구스타디움), 6월1일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전주월드컵경기장)와 평가전을 치른 뒤 3일 오스트리아 잘츠부르크 캠프로 출발한다. 본선 F조에서는 스웨덴(6월18일), 멕시코(24일), 독일(27일)과 맞붙는다.

김창금 기자 kimck@hani.co.kr

광고

광고

광고

스포츠 많이 보는 기사

손흥민 부상에 폭발한 모리뉴… 문제는 ‘살인 일정’? 1.

손흥민 부상에 폭발한 모리뉴… 문제는 ‘살인 일정’?

‘바둑 최강’ 신진서와 박정환, 추석 페어 대국 2.

‘바둑 최강’ 신진서와 박정환, 추석 페어 대국

친정팀 만난 르브론… NBA 파이널 마이애미-레이커스 빅뱅 3.

친정팀 만난 르브론… NBA 파이널 마이애미-레이커스 빅뱅

류현진·김광현 ‘한가위 동반 출격’…MLB 역사 쓴다 4.

류현진·김광현 ‘한가위 동반 출격’…MLB 역사 쓴다

기아 투수 윤석민, 전격 은퇴…“후배들 기회 생기도록” 5.

기아 투수 윤석민, 전격 은퇴…“후배들 기회 생기도록”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