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사회일반

노건평 징역 2년6월 확정

등록 :2010-01-14 19:10

크게 작게

대법원 3부(주심 신영철 대법관)는 14일 세종증권 매각 비리 사건으로 구속기소된 노무현 전 대통령의 형 노건평(68)씨에게 징역 2년6월에 추징금 3억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노씨는 2005~2006년 ‘농협중앙회가 세종증권을 인수하게 도와달라’는 청탁을 들어주는 대가로 세종캐피탈 쪽에서 29억6300만원을 받은 혐의(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법의 알선수재 등)로 기소됐다. 당시 노씨는 정화삼씨 형제와 함께 이 돈을 받아 자신의 몫으로 3억원을 챙긴 뒤 정대근 전 농협중앙회장에게 세종증권 인수를 청탁한 것으로 드러났다. 대법원은 노씨가 자신이 운영하는 회사의 세금을 포탈했다는 혐의에는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김남일 기자 namfic@hani.co.kr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개발 앞둔 거제 지심도…평생 산 곳인데 ‘무단 점유’라며 나가라니 1.

개발 앞둔 거제 지심도…평생 산 곳인데 ‘무단 점유’라며 나가라니

‘뽀로로 친구’ 루피에겐 죄가 없다 2.

‘뽀로로 친구’ 루피에겐 죄가 없다

경찰, ‘강남 여성 연쇄 폭행’ 가해자 구속영장 신청…“피해자 7명” 3.

경찰, ‘강남 여성 연쇄 폭행’ 가해자 구속영장 신청…“피해자 7명”

공개 장소서 대위에게 ‘X발’ 욕한 상병, 대법원서 유죄 확정 4.

공개 장소서 대위에게 ‘X발’ 욕한 상병, 대법원서 유죄 확정

검찰 “조국이 딸 인턴확인서 위조” 공소장 변경 5.

검찰 “조국이 딸 인턴확인서 위조” 공소장 변경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