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미디어

한국방송대상 수상 ‘임진왜란 1592’ PD의 소원은?

등록 :2017-11-29 10:25수정 :2017-11-29 10:38

크게 작게

시상식서 박성주 PD 소감 밝혀
“KBS 사장, KBS 진정 사랑하면
미래와 후배 위해 하루빨리 사퇴를”
제44회 한국방송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한 <임진왜란 1592> 포스터.
제44회 한국방송대상에서 대상을 수상한 <임진왜란 1592> 포스터.

“진짜 마지막으로 한 말씀 드리겠습니다. (고대영) <케이비에스>(KBS) 사장님, 진정 케이비에스와 후배들을 사랑하신다면, 케이비에스 미래를 생각하신다면 하루 빨리 사퇴해주시길 부탁드립니다.”

박성주 한국방송 피디의 수상 소감 일부다. 박 피디는 지난 28일 열린 제44회 한국방송대상에서 <임진왜란 1592>로 최고상인 대상을 받았다. 지난 2016년 9월 방송된 <임진왜란 1592>는 다큐멘터리와 드라마를 결합한 ‘팩추얼 드라마’를 표방하며, 철저한 고증과 뛰어난 만듦새로 호평을 받았다.

박 피디는 수상 소감에서 “<임진왜란 1592>의 제작 스태프, 배우들, 함께 했던 김종석 팀장님께 감사를 드리고요. 사실 지금 이 자리에 서 있지만 저희 케이비에스 새노조가 파업을 한 지 87일째가 됐습니다. 그래서 마음이 그렇게 가볍지가 않네요”라고 운을 뗐다. 그는 이어 “공영방송 케이비에스의 공정성, 신뢰도가 땅에 떨어진 지 오래되었고 여전히 비리 이사들이 자리를 지키고 있습니다. 빨리 케이비에스가 정상화되어 국민에게 사랑받는 공영방송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라고 말했다.

박 피디는 결국 고대영 한국방송 사장 사퇴를 촉구하는 발언으로 수상 소감을 마무리했다. “케이비에스 사장님, 진정 케이비에스와 후배들을 사랑하신다면, 케이비에스 미래를 생각하신다면 하루빨리 사퇴해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애초 제44회 한국방송대상 시상식이 열리기로 한 날짜는, 지난 9월4일이다. 전국언론노동조합 한국방송본부(새노조)는 이날 고대영 사장과 이인호 이사장 등의 퇴진과 공정방송 쟁취를 요구하는 총파업에 돌입했고, 시상식은 무기한 연기된 바 있다. 박성주 피디는 이날 새노조에서 연 기자회견에 참여해 지난 이명박·박근혜 정권 시기 시사교양 피디들이 겪은 제작자율성 침해 사례를 공개하기도 했다.

박 피디는 이 자리에서 “각종 정권 홍보 어용 프로그램에 많은 후배가 차출되어 자괴감을 느꼈고, 오직 일부의 이익을 위해서 일하고 있는 간부들이 있는 한 (제대로 된) 프로그램 만들기가 어렵다”며, “우리 피디들은 일을 하고 싶다. 그런데 지금 (한국방송에는) 그런 환경이 되어 있지 않다. 더 이상 기자나 아나운서들이 전면에서 힘들어했던 걸 지켜보지 않고 피디들도 최선을 다해 싸우겠다”고 말했다.

김효실 기자 trans@hani.co.kr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유우성 간첩 조작 사건’ 수사 검사들 무혐의 처분 1.

‘유우성 간첩 조작 사건’ 수사 검사들 무혐의 처분

[영상+] 강압·조작수사 논란 ‘한명숙 사건’…검찰 뇌관되나 2.

[영상+] 강압·조작수사 논란 ‘한명숙 사건’…검찰 뇌관되나

수도권 번지는 교회발 집단감염…한달새 70명 가까이 확진 3.

수도권 번지는 교회발 집단감염…한달새 70명 가까이 확진

셀트리온 “코로나19 항체치료제 동물실험서 효과…7월 임상목표” 4.

셀트리온 “코로나19 항체치료제 동물실험서 효과…7월 임상목표”

2014년부터 개인계좌 모금? 2012년 콩고내전 여성 지원금도 개인계좌로 받아 5.

2014년부터 개인계좌 모금? 2012년 콩고내전 여성 지원금도 개인계좌로 받아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헤리리뷰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