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의료·건강

환자 밀접접촉자도 아닌데…국내 첫 ‘2차 감염’

등록 :2020-01-30 17:34수정 :2020-01-30 22:29

크게 작게

5번째 환자, 우한 다녀온 30대
6번째는 3번째 확진자와 식사
정부, 역학조사 결과 오늘 발표
보건당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확산 예방에 집중하는 가운데 30일 오후 인천시 동구 인천의료원 음압치료 병실에서 감염 예방 복장을 착용한 의료원 관계자와 시설 점검자들이 병실 내부를 이동하고 있다. 연합뉴스
보건당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 확산 예방에 집중하는 가운데 30일 오후 인천시 동구 인천의료원 음압치료 병실에서 감염 예방 복장을 착용한 의료원 관계자와 시설 점검자들이 병실 내부를 이동하고 있다. 연합뉴스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환자 2명이 추가로 나타났다. 이 가운데 한 명은 중국 우한에서 입국한 사람이 아닌 국내에 머물던 확진자와 식사를 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국내에서 발생한 첫번째 ‘2차 감염’ 사례여서 지역사회 확산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이로써 국내 신종 코로나 확진자는 모두 6명으로 늘었다. 

질병관리본부(질본)는 30일 오후 신종 코로나 환자 2명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다섯번째 환자(32·한국인 남성)는 업무차 중국 우한을 방문한 뒤 지난 24일 귀국했다. 이 환자는 평소 천식으로 간헐적 기침이 있었지만 발열 증상이 없어 능동감시 대상자로 분류됐다. 능동감시 대상자는 격리 대상자는 아니지만, 보건소에서 증상 변화를 일상적으로 모니터링하게 돼 있다. 이 환자는 최근 실시한 검사 결과 양성이 확인돼 이날 서울의료원에 격리됐다. 

여섯번째 환자(56·한국인 남성)는 세번째 환자가 접촉한 95명 가운데 1명으로, 지난 22일 서울 강남구에 있는 식당 한일관에서 세번째 환자와 식사를 같이 했던 것으로 드러났다. 26일 이후 세번째 환자의 일상접촉자로 분류됐고 능동감시를 받던 도중 시행한 검사에서 양성 결과가 나왔다. 여섯번째 환자 외에도 세번째 환자가 서울 강남과 일산의 병원, 호텔, 식당 등에서 만난 일상접촉자는 모두 80명에 이르는 만큼 이들 가운데 추가 확진자가 나올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게 됐다. 이 환자는 현재 서울대병원에 격리돼 치료를 받고 있다. 고재영 중앙방역대책본부 위기소통팀장은 “추가 심층 역학조사 중간 결과를 31일 밝힐 것”이라고 말했다. 질본 쪽은 이날 오후 환자가 나온 사실만 알린 뒤, 감염 경로 등에 관한 정보 발표를 미뤘다가 뒤늦게 저녁께 관련 보도가 나오자 세번째 환자와의 관계를 알리는 등 불필요한 혼선을 부추겼다. 전문가들은 2차 감염이 일어났지만 현재까지 나온 정보만으로 벌써부터 지역사회 감염을 과도하게 우려할 필요는 없다고 말했다. 방지환 서울시보라매병원 교수(감염내과)는 “2차 감염 확진자가 (능동감시 형태로) 모니터링된 상황에서 나왔기 때문에 ‘제한적 지역사회 전파’로 봐야 한다”고 말했다.

박수지 박다해 기자 suji@hani.co.kr

후원하기

응원해주세요, 더 깊고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진실을 알리고 평화를 지키는 데 소중히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신천지’ 이만희 총회장 “코로나19 병마 사건은 마귀의 짓” 1.

‘신천지’ 이만희 총회장 “코로나19 병마 사건은 마귀의 짓”

[속보] ‘코로나19’ 48명 추가 확진…국내 확진자 204명 2.

[속보] ‘코로나19’ 48명 추가 확진…국내 확진자 204명

일부 보수단체 “한목숨 뭐가 문제냐”…주말 집회 강행 움직임 3.

일부 보수단체 “한목숨 뭐가 문제냐”…주말 집회 강행 움직임

코로나19가 “하나님 심판”?…일부 개신교 목사들 황당 주장 4.

코로나19가 “하나님 심판”?…일부 개신교 목사들 황당 주장

‘코로나19’ 확산 발화점 ‘신천지’는 어떤 교단? 5.

‘코로나19’ 확산 발화점 ‘신천지’는 어떤 교단?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헤리리뷰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