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전국전국일반

최문순-안희정 지사, 평창겨울올림픽 성공개최 위해 맞손

등록 :2017-01-05 14:50수정 :2017-01-05 14:57

크게 작게

6일 강원·충남 업무협약 맺고 “올림픽 뭄 조성 ”
강원도와 충청남도가 2018평창겨울올림픽 성공개최를 위해 손을 잡기로 했다.

최문순 강원지사와 안희정 충남지사는 6일 오전 9시50분 강원도청 신관 소회의실에서 ‘2018평창겨울올림픽 성공개최를 위한 강원·충남 업무협약’을 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은 평창겨울올림픽(2018년 2월9~25일)이 1년 남짓 남은 상황에서 범국가적인 붐 조성을 위해 자치단체가 나서야 한다는데 두 쪽이 공감하면서 마련됐다.

충청남도는 이번 협약에서 △충남도민 올림픽 응원단 구성 △온·오프라인 매체 활용 충청남도에서 올림픽 홍보 △2018평창겨울올림픽 경기 입장권 구매 동참 등을 약속할 예정이다. 또 올림픽 개최 1년을 앞두고 올림픽 붐 조성을 위해 내달 9일부터 열흘간 평창·강릉·정선에서 열릴 예정인 평창올림픽페스티벌에 충남 문화예술공연단도 파견하기로 했다.

앞서 최 지사는 지난달 6일 서울시청에서 박원순 서울시장·남경필 경기지사와 올림픽 대회를 앞두고 함께 외국 관광객 유치 활동을 하자는 ‘평창겨울올림픽 공동 관광마케팅 업무협약’을 했다. 박원순 서울시장과는 지난해 3월18일 ‘2018 평창겨울올림픽 성공개최를 위한 강원·서울 업무협약’을 한 바 있다.

최문순 강원지사는 “국정농단 사태에 따른 탄핵국면이 국내외 모든 이슈를 끌어가면서 평창올림픽도 수면 아래에 가라앉아 있어 안타깝다. 안희정 지사가 선뜻 올림픽 성공개최에 힘을 보태겠다고 해 든든한 후원자를 얻게 됐다”고 말했다.

안희정 충남지사는 협약식이 끝난 뒤 강원도청 직원을 대상으로 ‘21세기 대한민국’을 주제로 특별 강연을 할 예정이다. 박수혁 기자 psh@hani.co.kr

광고

광고

광고

전국 많이 보는 기사

대전 비인가 기숙선교학교서 127명 집단감염 1.

대전 비인가 기숙선교학교서 127명 집단감염

부산시,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완화 2.

부산시,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완화

“한 곳 머물다 돌아가”…제주 관광업계 위기 3.

“한 곳 머물다 돌아가”…제주 관광업계 위기

6월부터 스마트폰 내비 앱으로 도로 신호 변경도 확인가능 4.

6월부터 스마트폰 내비 앱으로 도로 신호 변경도 확인가능

“경기도민, 재난기본소득 10만원 받아 18만원 썼다” 5.

“경기도민, 재난기본소득 10만원 받아 18만원 썼다”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