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미래&과학과학

동일본 대지진에 제주 지하수 ‘출렁’

등록 :2012-05-02 20:37

크게 작게

규모 9.0일때 최고 2m까지 솟아
지난해 3월 발생한 동일본 대지진의 영향으로 제주도 지하수가 최고 2m 가까이 출렁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지질자원연구원 지하수연구실의 하규철 선임연구원 연구팀은 2일, 규모 9.0의 동일본 지진이 일어났을 때 진앙에서 1500㎞ 떨어진 제주도의 지하수위가 작게는 3㎝에서 크게는 192.4㎝까지 오르내리는 것이 관측됐다고 밝혔다.

연구팀이 저지대 지하수 관측공에 설치된 15개의 자동수위관측기를 이용해 1분 단위로 변동을 측정한 결과, 동일본 지진 발생 3분 뒤부터 지하수가 출렁이기 시작해 20~40분 정도 지속되다 정상으로 돌아왔다. 하규철 연구원은 “제주도는 지하수층이 상하로 다양하게 분포돼 있어 다층의 지하수들이 진동으로 섞이면서 나타난 현상으로 추정된다”며 “지반의 안전성이 정교하게 유지돼야 할 석유비축시설이나 댐, 원전, 방폐장 등에서는 지하수와 같은 지하유체의 움직임이 중요하기 때문에 원거리 지진 때 지진파와 함께 지하수의 변동도 관측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근영 선임기자 kylee@hani.co.kr

<한겨레 인기기사>

김한길 “당 대표 출마, 진지하게 고민중”
고양이 쥐생각 해주는 ‘고마운’ 모텔?
꿀벅지 먼로 동상 “굿바이 시카고”
고현정, ‘고쇼’PD 갈아치웠나
열여섯 소녀의 생채기 “아, 숨이 막혀요”



광고

광고

광고

미래&과학 많이 보는 기사

미완으로 끝난 로켓 공중 발사 1.

미완으로 끝난 로켓 공중 발사

4중 차단 효과…마스크, 이타적 생활백신이 되다 2.

4중 차단 효과…마스크, 이타적 생활백신이 되다

양치기에 도전하는 로봇개...이름값 할까 3.

양치기에 도전하는 로봇개...이름값 할까

코로나19 위기 중에도 기후위기를 걱정해야 하는 이유 4.

코로나19 위기 중에도 기후위기를 걱정해야 하는 이유

‘유인 우주선 없는’ 미국…9년만에 꼬리표 뗄까 4.

‘유인 우주선 없는’ 미국…9년만에 꼬리표 뗄까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헤리리뷰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