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정치청와대

청와대 경제, 일자리, 시민사회 수석비서관 교체

등록 :2018-06-26 10:29수정 :2018-06-26 22:10

크게 작게

윤종원 경제수석, 정태호 일자리수석, 이용선 시민사회수석 임명
송인배 정무비서관으로 이동…제1부속실장에 조한기 의전비서관
왼쪽부터 윤종원 경제수석, 정태호 일자리수석, 이용선 시민사회수석.
왼쪽부터 윤종원 경제수석, 정태호 일자리수석, 이용선 시민사회수석.
청와대가 26일 경제, 일자리, 시민사회수석 등 차관급 수석 3명을 새로 임명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날 경제수석에 윤종원(58) 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특명전권대사, 일자리수석에 정태호(55) 대통령비서실 정책기획비서관을 임명했다. 또 기존 사회혁신수석 자리는 시민사회 수석으로 이름을 바꿔 이용선(60) 더불어민주당 양천을 지역위원장을 임명했다. 문 대통령이 경제수석과 일자리수석을 동시에 교체한 것은 뚜렷한 성과가 나지 않은 소득주도, 혁신 성장과 일자리 창출에 대한 분위기 쇄신을 꾀한 것으로 해석된다.

윤종원 신임 경제수석은 서울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기획재정부 경제정책국장과 국제통화기금(IMF) 상임 이사 등을 지냈다. 정태호 신임 일자리수석은 참여정부 시절 대통령 비서실 정무비서관과 대변인, 정책조정비서관과 기획조정비서관 등을 지냈다. 이용선 신임 시민사회수석은 전남 순천 출신으로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 기획실장과 민주통합당 공동대표, 혁신과통합 공동대표를 지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의전 비서관에 김종천 비서실장실 선임행정관을, 제1부속실장에 조한기 의전비서관을, 정무비서관에 송인배 제1부속비서관을 임명했다.

성연철 기자 sychee@hani.co.kr

후원하기

시민의 응원과 참여가 더 좋은 뉴스를 만듭니다
진실을 알리고 평화를 지키는 데 소중히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보는 기사

황희 “‘피격 공무원’ 월북 사실로 확인돼 가고 있어…시신훼손 추가 조사 필요” 1.

황희 “‘피격 공무원’ 월북 사실로 확인돼 가고 있어…시신훼손 추가 조사 필요”

선거법 위반 혐의 정정순 의원 체포영장 청구 2.

선거법 위반 혐의 정정순 의원 체포영장 청구

민주당 “한미 첩보, 월북은 사실”…주검 훼손 여부엔 “더 확인 필요” 3.

민주당 “한미 첩보, 월북은 사실”…주검 훼손 여부엔 “더 확인 필요”

정 총리 “국시 재응시 허용? 룰 안지킨 집단 특별대우 할 수 있나” 4.

정 총리 “국시 재응시 허용? 룰 안지킨 집단 특별대우 할 수 있나”

“중국 포함된 핵군비통제체제 만드는 게 미국의 목표” 5.

“중국 포함된 핵군비통제체제 만드는 게 미국의 목표”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