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정치국회·정당

한국당 정용기 “김정은, 문재인보다 더 나은 지도자”

등록 :2019-05-31 14:17수정 :2019-05-31 19:26

크게 작게

정용기 “누가 저쪽처럼 처형하라고 하냐 책임은 물어야”
정 의장 발언에 국회의원·당협위원장 연석회의 술렁
황교안 “부적절하고 과한 부분…국민께 송구”

민주당 “신상필벌은 한국당부터 스스로 해야”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31일 오후 충남 천안시 우정공무원교육원에서 열린 국회의원·당협위원장 연석회의에서 단체촬영을 마치고 나경원 원내대표, 정용기 정책위의장, 최고위원들과 이야기하며 이동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31일 오후 충남 천안시 우정공무원교육원에서 열린 국회의원·당협위원장 연석회의에서 단체촬영을 마치고 나경원 원내대표, 정용기 정책위의장, 최고위원들과 이야기하며 이동하고 있다. 연합뉴스
북한이 하노이 북미 정상회담 실무협상을 맡았던 김혁철 국미위원회 대미 특별대표와 외무성 실무자들을 숙청했다는 보도에 대해 자유한국당 정용기 정책위의장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문재인 대통령보다 지도부로서 더 낫다”고 평가했다.

정용기 정책위의장은 31일 충남 천안시 우정공무원교육원에서 열린 제4차 국회의원·당협위원장 연석회의에서 “김영철을 숙청, 김혁철을 처형했고, 동생인 김여정까지 근신하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며 “야만성과 불법성, 비인간성만 뺀다면 어떤 면에서 김정은 위원장이 문재인 대통령보다 지도부로서 더 나은 면이 있다”고 주장했다. 정 의장은 “나라를 이끌어가려면 신상필벌을 분명히 해야 된다”며 “북한 핵미사일, 대미관계, 대일관계가 엉망진창이 됐는데 (문 대통령은) 책임져야 될 사람에게 책임을 아무도 묻지 않고 지지도 않고, 오히려 이번에 힘없는 외교부 참사관 한 명만 파면됐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또 “문정인 통일외교안보특보, 서훈 국정원장, 정의용 안보실장, 강경화 외교부 장관을 누가 저쪽처럼 처형하라고 하냐. 책임은 물어야 하는 것 아닌가”라며 “이렇게 얘기하는게 국회의원으로서 치욕스럽지만 김정은 위원장이 책임지는 면에서 문 대통령보다 낫다”고 다시 한번 강조했다.

내년 총선과 관련해 정 의장은 “문 정권이 내년 총선을 위해 모든 수단을 동원해 삼풍전략을 쓰고 있다. 서훈 국정원장을 정점으로 해 김정은 위원장 방남을 핵심으로 하는 북풍, 돈을 퍼주는 금풍, 조국 수석을 중심으로 공무원 옥죄고 핸드폰을 빼앗아 공무원을 줄세우려는 관풍 전략을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하지만 우리 당이 정책을 가지고 국민들께 비전을 제시하고 대안을 설명하는 노력을 해나간다면 삼풍을 잠재울 수 있는 위대하고도 거대한 민풍이 일어나서 4.15 총선에서 심판할 것이다”며 “4월 14일에 김정은 위원장이 서울에 내려온다고 하더라도 민풍으로 국민들이 심판할 것”이라고 총선 승리를 다짐했다.

정 의장 발언에 연석회의에 모인 국회의원과 원외당협위원장 200여명이 술렁이기도 했다. 일부 의원들은 “큰일 날 발언”이라고 당황하는 기색을 보였다. 하지만 정 의원의 말이 끝나자 “화끈하다”, ‘시원하다”는 응원의 말과 함께 박수도 터져나왔다.

이에 대해 황교안 한국당 대표는 정 의장의 발언이 부적절하다며 사과했다. 황 대표는 연석회의 중간에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정 의장의 발언은 부적절한 측면이 많다”며 “취지는 우리 정부가 책임감있게 잘못한 사람은 적절하게 조치를 해야될 거 아니냐고 말한 것인데 부적절하고 과한 부분이 있었다. 국민들께 송구하다는 말씀 드린다”고 말했다.

다시 터져나온 막말 논란에 정치권은 크게 반발했다. 박찬대 더불어민주당 원내대변인은 이날 오후 현안 브리핑에서 “한국당이 국회에서 민생논의는 하지 않고, 행정부 수장이자 국가 원수인 대통령을 인신공격하는 것에만 집중하고 있다”고 우려했다.

박 대변인은 5·18 망언 3인방(김진태, 김순례, 이종명 의원)과 세월호 망언을 한 정진석 의원, 차명진 전 의원, 외교 기밀을 누출해 국익을 침해한 깅효상 의원을 언급하며 “공당으로 자체 징계조차 내리지 못하고 자정 능력이 결여된 모습을 보여주면서 신상필벌이 명확하지 않아 대한민국 국가 원수보다 김정은 위원장이 더 낫다니 무슨 망발인가. 신상필벌은 한국당부터 스스로 하기 바란다”고 꼬집었다.

천안/장나래 기자 wing@hani.co.kr

후원하기

응원해주세요, 더 깊고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진실을 알리고 평화를 지키는 데 소중히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정치 많이 보는 기사

문 대통령 대구 회의 때 확진자 접촉 공무원 배석… 청와대 한때 긴장 1.

문 대통령 대구 회의 때 확진자 접촉 공무원 배석… 청와대 한때 긴장

심재철 등 ‘코로나’ 검진에 “국회 폐쇄 초래” 비난…역풍 부른 이재정의 ‘입’ 2.

심재철 등 ‘코로나’ 검진에 “국회 폐쇄 초래” 비난…역풍 부른 이재정의 ‘입’

이인영 ‘봉쇄정책’ 논란에 “송구”… ‘또’ 원내대표 대신사과 3.

이인영 ‘봉쇄정책’ 논란에 “송구”… ‘또’ 원내대표 대신사과

홍문종, ‘친박신당’ 창당…“국회 폐쇄, 창당 방해 음모” 4.

홍문종, ‘친박신당’ 창당…“국회 폐쇄, 창당 방해 음모”

문 대통령, 28일 여야 4당 대표와 국회서 코로나19 대응 논의 5.

문 대통령, 28일 여야 4당 대표와 국회서 코로나19 대응 논의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헤리리뷰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