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국제일본

일본, 긴급사태 추가 발령…한국 등 외국인 입국 전면금지

등록 :2021-01-13 17:44수정 :2021-01-13 20:17

크게 작게

14일 0시부터 다음달 7일까지 비즈니스 입국도 금지
이미 비자 발급 받았다면, 21일 0시까지는 입국 가능
일본 정부가 오사카 등 7개 지역에 코로나19 긴급사태를 추가로 발령한 13일, 오사카역 전광판에 ‘비상사태’ 안내 문구가 떠 있고 마스크를 쓴 시민들은 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오사카/교도 연합뉴스
일본 정부가 오사카 등 7개 지역에 코로나19 긴급사태를 추가로 발령한 13일, 오사카역 전광판에 ‘비상사태’ 안내 문구가 떠 있고 마스크를 쓴 시민들은 걸음을 재촉하고 있다. 오사카/교도 연합뉴스
일본 정부가 오사카 등 7개 지역에 긴급사태를 추가로 발령하면서 현재 한국과 중국 등 11개 국가·지역을 상대로 인정하고 있는 비즈니스 목적의 입국을 일시 중단하기로 했다. 입국 금지 기간은 긴급사태 발령이 끝나는 다음달 7일까지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는 13일 오후 기자회견을 열고 “오사카·아이치·후쿠오카 등 7곳에 대해 긴급사태를 선언한다”고 밝혔다. 앞서 도쿄 등 수도권 4곳에 이어 전국 47개 도도부현 중 11개 지역으로 긴급사태가 확대됐다.

아울러 외국인 입국도 전면 금지된다. 지금까지 허용됐던 한국 등 11개 국가·지역의 비즈니스나 장기체류 목적 등의 입국도 중단된다. 스가 총리는 “국내 상황이 심각한 속에서 영국, 브라질 귀국자로부터 변이 바이러스가 발견되는 등 국민의 불안이 커져 비즈니스 목적의 입국도 일시 중지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는 13일 오후 7시 기자회견을 열고 오사카 등 7개 광역자치단체에 긴급사태를 추가로 발령한다고 밝혔다. NHN 갈무리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는 13일 오후 7시 기자회견을 열고 오사카 등 7개 광역자치단체에 긴급사태를 추가로 발령한다고 밝혔다. NHN 갈무리
이에 따라 친족의 장례나 출산 등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외국인의 일본 입국은 어렵게 된다. 입국금지는 14일 0시부터 시행된다. 다만, 이미 비자를 받은 경우에는 21일 0시까지 일본 입국이 허용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긴급사태 발령 상태인 도쿄는 이날 오후 3시 기준으로 하루 신규 확진자가 1433명으로 집계됐다. 도쿄는 지난 5일부터 일주일 연속 확진자가 1천명을 넘었으며, 지난 12일 970명으로 조금 줄었다가 이날 다시 1천명을 넘어서는 등 좀처럼 나아지지 않고 있다. 일본의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전날 29만8884명으로 이날 확진자를 포함하면 30만명을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누적 확진자는 지난해 10월29일 10만명을 넘었고 50여일 지난 지난달 21일 20만명을 돌파했다. 이후 한 달도 안 돼 30만 명을 넘어서는 등 감염 확산 속도는 점점 빨라지고 있다.

김소연 기자 dandy@hani.co.kr

후원하기

응원해주세요, 더 깊고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진실을 알리고 평화를 지키는 데 소중히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국제 많이 보는 기사

[영상] 손으로 말을 건네듯…바이든 취임식 빛낸 22살 시인 1.

[영상] 손으로 말을 건네듯…바이든 취임식 빛낸 22살 시인

바이든 취임식 ‘샌더스 패션’ 화제…‘밈’까지 유행 2.

바이든 취임식 ‘샌더스 패션’ 화제…‘밈’까지 유행

해리스, 통합의 보라색 옷에 첫 라틴계 대법관 앞 선서…‘상징’ 가득한 취임식 3.

해리스, 통합의 보라색 옷에 첫 라틴계 대법관 앞 선서…‘상징’ 가득한 취임식

“어떤 식으로든 돌아온다”…떠나는 트럼프의 마지막 말 4.

“어떤 식으로든 돌아온다”…떠나는 트럼프의 마지막 말

분열과 분쟁만 남겼다…미국을 갈라놓고 떠나는 트럼프 5.

분열과 분쟁만 남겼다…미국을 갈라놓고 떠나는 트럼프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