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국제일본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 “조선학교 파이팅”

등록 :2013-05-24 21:38수정 :2013-05-24 23:56

크게 작게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김복동·길원옥 할머니가 24일 일본 히가시오사카조선중급학교를 찾아 학생들과 대화를 마친 뒤 “차별에 굴하지 말고 씩씩하게 지내라” 며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이날 할머니들은 하시모토 도루 오사카 시장과의 면담은 거부했으나, 나머지 일본 순회 증언 일정은 예정대로 26일까지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오사카/이정아 기자 leej@hani.co.kr

<한겨레 인기기사>

박 대통령, 전두환에게 받은 돈 사회환원 할까
심리학자가 본 ‘윤창중 스캔들’ 발생 이유는
배구연맹 워크숍에서의 ‘성폭력적 농담’
집먼지진드기가 당신을 노리진 않으리라
[단독] 김정은 특사 최룡해, 시진핑 주석 만나


광고

광고

광고

국제 많이 보는 기사

터키서 가상화폐 ‘2조2천억 사기’ 의혹…결제 막고 거래소 수사 1.

터키서 가상화폐 ‘2조2천억 사기’ 의혹…결제 막고 거래소 수사

슈퍼리그 12팀 중 10팀 불참…레알마드리드·FC바르셀로나만 남아 2.

슈퍼리그 12팀 중 10팀 불참…레알마드리드·FC바르셀로나만 남아

바이든 “백신, 다른나라 줄 만큼 충분치 않다” 3.

바이든 “백신, 다른나라 줄 만큼 충분치 않다”

인니 잠수함 해저 700m 실종…53명 탑승자 생존 가능성 희박 4.

인니 잠수함 해저 700m 실종…53명 탑승자 생존 가능성 희박

상하이서 중국 백신 ‘시노팜’ 맞은 40대 한국교민 숨져 5.

상하이서 중국 백신 ‘시노팜’ 맞은 40대 한국교민 숨져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
한겨레 뉴스레터를 구독하세요!
newsletter
매일 아침, 매주 목요일 낮 뉴스의 홍수에서 당신을 구할 친절한 뉴스레터를 만나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