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사회교육

4월 24일 교육마당

등록 :2006-04-23 17:44수정 :2006-04-24 14:08

크게 작게

■ (주)노벨과 개미와 (주)교수닷컴은 26일 오후 2시~3시30분 서울 강남구 대치동 노벨과 개미 빌딩 10층 대강당에서 ‘학교폭력 예방을 위한 부모의 역할’을 주제로 월례 무료 강연회를 연다. <학교폭력, 우리 아이 지키기>(노벨과 개미 펴냄)의 저자인 학교폭력 전문가 김대유 서울 서문여중 교사가 강사로 나선다. 홈페이지(www.nobelgaemi.com)를 통해 신청하면 강연회에 참석할 수 있다. (02)2189-6025.

■ 동북아식물연구소는 5월6일~7일, 5월13일~14일, 5월27일~28일 등 토요휴무일과 재량휴업일이 있는 주말에 1박2일 일정으로 경기 양평 설매재자연휴양림에서 어린이 식물캠프를 연다. 식물표본 만들기를 중심 주제로 삼아, ‘식물은 내 친구’ ‘숨어 있는 꽃을 찾아라!’ ‘표본을 왜 만들까’ ‘식물 다큐멘터리 보고 토론하기’ ‘내가 채집한 식물, 어떻게 다뤄야 할까?’ ‘식물표본을 직접 만들어 보자!’ ‘나무 목걸이 만들기’ 등의 강의와 체험학습이 이뤄진다. 초등학교 3~6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하며, 1~2학년은 부모와 함께 참가할 수 있다. 참가비 10만원. www.koreanplant.info, (02)3413-0900.

■ 국립국악관혁악단은 4월28일부터 5월7일까지 ‘기찻길옆 오막살이’, ‘동동동대문을 열어라’ 등 추억의 동요들과 ‘개구리 중사 케로로’ ‘카트라이더’ ‘우유송’ 등 만화·게임 주제가 등을 국악기의 선율에 맞춰 선보이는 ‘엄마와 함께 하는 국악보따리’ 행사를 연다. 엄마, 아빠가 어릴 적에 좋아했던 전래동화 주인공, 최근 유행하는 만화주인 등 다양한 캐릭터를 만나볼 수 있다. 고무줄놀이, 기차놀이, 대문놀이, 숨박꼭질 등 추억의 놀이도 즐길 수 있다. 어린이 창극 스타로 각광을 받고 있는 남상일(국립창극단원)씨와 재미있는 입담과 친근한 이미지의 서정금(국립창극단원)씨가 진행을 맡는다. (02)2280~4114~5.

■ 도서출판 양철북은 하이타니 겐지로의 삶과 문학을 주제로 하는 독서감상문이나 독서신문을 5월31일까지 공모한다. 감상문은 200자 원고지 20자 안팎이며, 독서신문은 형식과 분량이 자유롭다. 학생은 물론 어른들도 참여할 수 있다. 7명을 뽑아 3박4일 일본 문학기행의 기회를 준다. 대상 도서는 <나는 선생님이 좋아요> <태양의 아이> <모래밭 아이들> <소녀의 마음> <손과 눈과 소리와> 등이다. tindrum@tindrum.co.kr, (02)335-6404

● 온라인 중등교육 사이트 메가스터디 엠베스트(mbest.co.kr)가 KT와 함께 가정 형편이 어려운 중학생들에게 무료로 학습 콘텐츠를 제공한다. 학생 선별은 학교장 추천을 받아서 하며, 엠베스트는 선별된 학생들의 연령과 능력에 따라 차별화된 맞춤 종합반 강좌를 제공한다. 1544-2300.

광고

광고

광고

사회 많이 보는 기사

손석희, JTBC·JTBC스튜디오 총괄사장으로 1.

손석희, JTBC·JTBC스튜디오 총괄사장으로

‘재판부 문건’ 감찰 검사 “‘윤석열 직권남용 적용 어렵다’는 의견 삭제됐다” 2.

‘재판부 문건’ 감찰 검사 “‘윤석열 직권남용 적용 어렵다’는 의견 삭제됐다”

일상 곳곳서 코로나 확산…방역당국 “모든 모임과 약속 취소하세요” 3.

일상 곳곳서 코로나 확산…방역당국 “모든 모임과 약속 취소하세요”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돼지저금통, 자바섬에서 발견된 까닭 4.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돼지저금통, 자바섬에서 발견된 까닭

‘사법농단’ 사건 담당검사 “물의야기 법관 문건 공유 안했다” 5.

‘사법농단’ 사건 담당검사 “물의야기 법관 문건 공유 안했다”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