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경제산업·재계

엘지·삼성, CES에서 최고상·혁신상 휩쓸었다

등록 :2020-01-12 15:04수정 :2020-01-13 02:33

크게 작게

엘지 올레드 TV, ‘CES 2020 최고상’ TV부문 수상
<씨넷> “엘지 롤러블 TV, CES서 가장 큰 센세이션”

삼성, CES 혁신상 46개 포함 모두 198개상 휩쓸어
<테크레이더> “삼성 QLED 8K TV 2020년 최고의 기술”
LG전자가 CES의 공식 어워드 파트너인 엔가젯(Engadget)으로부터 6년 연속으로 TV 부문 'CES 최고상(The 2020 Best of CES Awards)'을 받았다. 엘지전자 제공
LG전자가 CES의 공식 어워드 파트너인 엔가젯(Engadget)으로부터 6년 연속으로 TV 부문 'CES 최고상(The 2020 Best of CES Awards)'을 받았다. 엘지전자 제공

지난 7일부터 10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가전·아이티(IT)박람회 ‘시이에스(CES) 2020’에서 엘지(LG)전자의 올레드 티브이(TV)가 ‘시이에스 2020 최고상’을 받는 등 한국의 엘지전자와 삼성전자가 각종 혁신상을 휩쓸었다.

엘지전자는 12일 엘지의 올레드 티브이(모델명: CX)가 시이에스 공식 어워드 파트너인 ‘엔가젯(Engadget)’으로부터 티브이 부문 ‘CES 2020 최고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최고상은 부문별로 단 하나의 제품에만 수여한다. 이번 티브이 부문 최고상 후보에는 미국 비지오(Vizio)의 올레드 티브이와 삼성전자 큐엘이디(QLED) 티브이도 올랐으나 엘지가 최고상의 영광을 얻었다. 엘지는 2015년 이후 6년 연속 티브이 부문 최고상을 받고 있다.

이밖에도 엘지전자는 시이에스를 주관하는 미국 소비자기술협회(시티에이·CTA)로부터 ‘CES 최고 혁신상’ 및 ‘CES 혁신상’ 16개를 포함해 세계 주요 매체들이 선정하는 현장 어워드에서 모두 119개의 상을 받았다. 이 가운데 절반 이상인 69개가 티브이 제품이다. 미국 시사주간지 <타임(Time)>과 <뉴스위크(Newsweek)> 모두 엘지의 올레드 8케이(K) 티브이(가로화면 화소수가 8천개 안팎인 TV)를 ‘CES 최고 제품’으로 선정했다. 미국 아이티(IT) 매체인 <씨넷(Cnet)>도 2년 연속 선보인 엘지전자의 돌돌 말리는 ‘롤러블 올레드 티브이’에 대해 “지난 2년간 동안 CES에서 선보인 TV들 가운데 가장 큰 센세이션을 일으켰다”고 소개했다.

삼성전자 개발·기획 담당자들이 2020년형 QLED 8K가 수상한 CES 혁신상과 현장 어워드 상패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 개발·기획 담당자들이 2020년형 QLED 8K가 수상한 CES 혁신상과 현장 어워드 상패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도 이날 시이에스 혁신상 46개를 포함해 세계 아이티 전문 매체들이 선정하는 현장 어워드 198개를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9년 연속 시이에스 혁신상을 수상한 티브이 부문에서는 큐엘이디(QLED) 8케이(K)가 주목을 받았다. 특히 이 제품에서 티브이 스피커와 사운드바 스피커를 모두 활용해 최적의 소리를 찾아주는 ‘큐-심포니’(Q-Symphony) 기능이 시티에이로부터 ‘CES 최고 혁신상’을 받았다.

미국 일간지 <월스트리트저널>과 아이티 전문매체 <씨넷>은 삼성전자의 ‘큐엘이디(QLED) 8케이(K)’, 화면을 세울 수 있는 ‘더 세로’, 마이크로 엘이디(LED)를 적용한 ‘더 월’을 나란히 ‘CES 최고의 제품’으로 선정했다. 아이티 매체인 <테크레이더>는 “2020년 최고의 기술 리스트에 단 하나의 제품을 올린다면 삼성의 QLED 8K를 꼽을 수 있을 것"이라며 “거의 눈에 보이지 않는 베젤, 뛰어난 밝기와 명암비까지 갖췄다”고 평가했다.

이밖에도 냉장고 문에 화면이 달린 ‘패밀리허브 냉장고’가 5년 연속 시티에이 혁신상을 받는 등 삼성전자의 생활가전 제품도 호평을 받았다. 모바일 부문에서는 이번 시이에스에서 처음 공개된 ‘갤럭시 크롬북’과 ‘갤럭시 S10 라이트’, ‘갤럭시 노트10 라이트’ 등이 전 세계 매체들로부터 현장 어워드를 받았다.

송채경화 기자 khsong@hani.co.kr

후원하기

응원해주세요, 더 깊고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진실을 알리고 평화를 지키는 데 소중히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경제 많이 보는 기사

현대차 아이오닉5, 첫날 사전계약 2만3천대…역대 최대 1.

현대차 아이오닉5, 첫날 사전계약 2만3천대…역대 최대

현대오토에버 등 3사 합병 승인…그룹 지배구조 개편 영향은? 2.

현대오토에버 등 3사 합병 승인…그룹 지배구조 개편 영향은?

‘롯데온’ 부진에 대표 사임…사실상 경질 3.

‘롯데온’ 부진에 대표 사임…사실상 경질

박용만 회장이 대한상의 건물에 남긴 것들…배달 ‘겨울 쉼터’·점심식권·미화원 휴게실 4.

박용만 회장이 대한상의 건물에 남긴 것들…배달 ‘겨울 쉼터’·점심식권·미화원 휴게실

“로켓배송 말고…좀 늦더라도 가장 맛있게” 초당옥수수 김재훈 대표 5.

“로켓배송 말고…좀 늦더라도 가장 맛있게” 초당옥수수 김재훈 대표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