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경제경제일반

외국인 취업 이주가 인구 정점시기 늦췄다

등록 :2016-12-08 17:06수정 :2016-12-08 22:04

크게 작게

2015~2065년 장래인구추계
감소세 돌아서기 직전 정점시기 2030년→2031년
인구 감소 효과를 외국인 취업 입국이 상쇄
‘이민정책’이 향후 인구감소 추이 변화 열쇳말
이번 인구 추계에선 인구가 감소세로 돌아서기 전 정점에 이르는 시기가 과거 추계보다 1년 늦어졌다. 고령화 속도는 더 빨라진 것으로 나타났는데, 정작 인구감소 속도는 느려지는 모습이다. 이런 현상의 배경엔 ‘이민 증가’가 있다.

8일 통계청 ‘2015~2065년 장래인구추계’ 자료를 보면, 인구 정점 시기는 2031년이다. 앞으로 그때까지 인구가 늘어나다가 5296만명을 찍고 이후 감소한다는 것이다.

지난 2011년에 내놓은 ‘2010~2060년 장래인구추계’는 인구 정점 시기를 2030년, 정점 인구는 5216만명으로 추산했다. 이번 추계에선 정점 시기는 1년 미뤄졌고, 정점에서의 인구는 더 많아졌다. 이런 차이는 ‘국제순이동’ 추산이 달라졌기 때문이다. 통계청은 국제이동자수를 파악할 때 출입국자료를 바탕으로 국내에서 90일 이상 체류한 입국자와 국외에서 90일 이상 체류한 출국자수를 분석 대상으로 삼는다. 국제순이동은 입국자수에서 출국자수를 뺀 수치다. 국제순이동이 많아진다는 것은 국내에서 일자리를 얻기 위해 들어오는 외국인이 한국을 떠나는 사람보다 많다는 의미에 가깝다.

지난 추계에선 2014년 국제순이동자수를 3만7천명으로 전망했다. 하지만 지난해 실제 순이동자수는 4만4천명이 더 늘어난 8만1천명이었다. 이번 추계에선 국내 입국자가 더 많아지는 추이를 반영했는데, 2035년 순이동자수는 3만3천명으로 2011년 추계 때보다 2천명이 늘어났다. 2060년엔 3만3천명으로 지난 추계 때보다 1만명이 더 많을 것으로 전망했다.

지난 5월 기준 외국인의 국내 취업자는 한 해 전보다 2만4천명 늘어난 96만2천명으로 100만명 돌파는 시간문제다. 외국인 국내 취업자수는 관련 통계가 작성된 2012년(79만1천명) 이후 2013년(76만명) 한 해만 빼고 해마다 불어나고 있다. 이러다 보니 생산가능인구(15~64살) 규모가 정점을 찍는 시기가 2016년인 것은 지난번과 이번 추계가 같았지만, 정점에서의 인구 규모는 59만명이 더 불어났다. 외국인 취업 이주자가 증가했기 때문이다.

전문가들은 주요 선진국보다 이민자 비율이 매우 낮은 현실을 들어 앞으로 국제순이동이 인구구조 변화에 상당한 영향을 줄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현실적으로 국제순이동은 정부의 ‘이민정책’에 좌우된다. 국내 인구감소를 메우기 위해 정부가 이민정책의 무게 중심을 ‘개방’ 쪽으로 옮겨가게 되면 향후 인구 정점 시기나 규모가 5년 뒤 추계에선 달라질 수 있다는 뜻이다. 이번 추계에서 통계청은 지난 2012년 말에 확정된 ‘제2차 외국인정책 기본계획’에 따른 법무부의 연도별 체류 외국인 전망값을 기본 자료로 삼았다. 통계청 쪽은 “출산율이 예상보다 더 낮아진 탓에 인구 정점이 기존 추계 때보다 더 당겨질 수 있었으나 국제순이동이 예상을 웃돌면서 인구 정점 시기가 늦춰졌다”고 짚었다.

김경락 기자 sp96@hani.co.kr



광고

광고

광고

경제 많이 보는 기사

[단독] 쓴 돈이 번 돈 6배…김범수 가족회사 ‘케이큐브’ 미스터리 1.

[단독] 쓴 돈이 번 돈 6배…김범수 가족회사 ‘케이큐브’ 미스터리

호빵 매출 10월이 최대? 편의점 빅데이터는 알고 있다 2.

호빵 매출 10월이 최대? 편의점 빅데이터는 알고 있다

허위 매물-거래 취소로 신고가 조작…2월부터 어려워진다 3.

허위 매물-거래 취소로 신고가 조작…2월부터 어려워진다

수입원가 부풀려 건보료 637억원 편취한 다국적기업 4.

수입원가 부풀려 건보료 637억원 편취한 다국적기업

기아의 좌절, 국민기업의 이상은 사라진 것일까 5.

기아의 좌절, 국민기업의 이상은 사라진 것일까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