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전국영남

대구 초중고·유치원 개학 3월9일로 연기

등록 :2020-02-20 19:37수정 :2020-02-20 19:50

크게 작게

대구교육청 3월2일 개학서 1주일 늦춰
도서관도 휴관, 사설학원은 휴무 권고
대구시교육청이 3월2일로 예정된 초중고교와 유치원의 개학을 1주일 연기했다. 대구교육청 제공
대구시교육청이 3월2일로 예정된 초중고교와 유치원의 개학을 1주일 연기했다. 대구교육청 제공

코로나19가 확진자가 급속도로 늘어가는 가운데 대구시교육청이 초중고와 유치원의 개학을 연기했다.

대구시교육청은 20일 “대구지역 유치원 341곳과 초중고교 459곳의 개학을 애초 3월2일에서 3월9일로 연기한다”고 밝혔다. 대구시교육청 쪽은 “개학은 연기되지만 교직원은 정상 출근해 개학준비를 하며, 유치원과 초등학교 돌봄교실은 희망자에 한해 운영해 맞벌이 가정이 불편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대구시교육청은 대구 중앙도서관 등 규모가 큰 시립도서관 9곳을 이날부터 문을 닫고 휴관하도록 했다. 이외에도 학생문화센터, 교육박물관, 학생수련원 등에서 학생들의 연수활동과 체험활동도 중단된다. 강은희 대구교육감은 “코로나19의 확산을 막기 위해서는 학생들이 다른 사람들의 접촉을 최소화해야 한다. 가능하면 사설학원들도 휴원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구대선 기자 sunnyk@hani.co.kr

후원하기

응원해주세요, 더 깊고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진실을 알리고 평화를 지키는 데 소중히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전국 많이 보는 기사

대구 의료지원 후 확진 간호사의 모범적 자가격리 1.

대구 의료지원 후 확진 간호사의 모범적 자가격리

15명 무더기 확진…‘평택 와인바’ 집단감염 왜 발생했나? 2.

15명 무더기 확진…‘평택 와인바’ 집단감염 왜 발생했나?

박원순 “취약계층 학생 노트북 지원은 합리적인 차별” 3.

박원순 “취약계층 학생 노트북 지원은 합리적인 차별”

신청 안 해서…대구 확진자 등 5천명 총선 투표 못해 4.

신청 안 해서…대구 확진자 등 5천명 총선 투표 못해

교육부, 한전공대 법인설립 허가 5.

교육부, 한전공대 법인설립 허가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헤리리뷰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