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전국충청

진천 인재개발원 우한 교민 173명, 2주 격리 마치고 전원 퇴소

등록 :2020-02-15 10:50

크게 작게

15일 오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원인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1차 전세기편으로 귀국해 14일간의 격리 생활을 마친 교민들이 충북 진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에서 퇴소하고 있다. 2020.2.15 연합뉴스
15일 오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진원인 중국 후베이성 우한시에서 1차 전세기편으로 귀국해 14일간의 격리 생활을 마친 교민들이 충북 진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에서 퇴소하고 있다. 2020.2.15 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원지인 중국 우한에서 귀국, 충북 진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에 머물던 교민 173명이 2주간의 격리 생활을 끝내고 15일 전원 퇴소했다.

이들은 이날 오전 9시 50분께 정부합동지원단이 준비한 대형 버스 9대에 나눠타고 인재개발원을 떠나 각자의 집이나 국내 체류지로 향했다.

불필요한 주민 접촉 차단을 위해 별도의 환송식은 없었으며 정세균 국무총리와 이시종 충북지사, 송기섭 진천군수, 조병옥 음성군수 등 지역 지방자치단체장, 주민이 인재개발원 앞에 나와 손을 흔들며 떠나는 교민들을 환송했다. 이들 교민은 지난달 31일 1차 전세기로 김포공항을 통해 귀국해 이곳에 입소한 뒤 코로나19 잠복기(14일) 동안 머물렀다.

연합뉴스

광고

광고

광고

전국 많이 보는 기사

서울지하철 1호선 부천역 인근서 10대 전동차 치여 숨져 1.

서울지하철 1호선 부천역 인근서 10대 전동차 치여 숨져

경북 상주서 일가족 4명 코로나19 확진 2.

경북 상주서 일가족 4명 코로나19 확진

전북 5번째 확진자 발생…군산 온 대구 70살 확진자 남편 3.

전북 5번째 확진자 발생…군산 온 대구 70살 확진자 남편

강우일 주교의 호소문 “중국인 입국금지 여론, 부끄러운 일” 4.

강우일 주교의 호소문 “중국인 입국금지 여론, 부끄러운 일”

박원순 “신천지 교인 2만8천여명…하루 안에 전수조사 끝내겠다” 5.

박원순 “신천지 교인 2만8천여명…하루 안에 전수조사 끝내겠다”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헤리리뷰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