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광고

광고닫기

광고

본문

광고

전국수도권

서초구서 첫 코로나19 확진자 나와…“대구 신천지 예배 참석”

등록 :2020-02-21 14:38수정 :2020-02-21 14:42

크게 작게

서초구 “관내 신천지 시설 긴급전수조사”
‘코로나19’ 선별진료소가 마련된 서울 은평구보건소. 한겨레 박종식 기자
‘코로나19’ 선별진료소가 마련된 서울 은평구보건소. 한겨레 박종식 기자

서울 서초구에서 신천지 대구교회 예배에 참석한 것으로 확인된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서초구는 코로나19 확진자로 판명된 서초구 방배동 주민 신아무개(59)씨가 12일 대구 신천지교회 예배에 참석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21일 밝혔다. 신씨는 질병관리본부로부터 확진판정을 받고 국가지정병원인 국립중앙의료원으로 옮겨졌다. 서초구는 신씨가 방문한 선별진료소와 확진자 자택과 인근에 방역을 진행했다. 신씨와 접촉한 의료진도 격리 조치한 상태다.

아울러 서초구는 위기 대응단계를 ‘경계'에서 '심각'으로 올리고,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방역소독 작업도 강화한다. 서초구 관계자는 “신천지 신자들을 중심으로 코로나19가 빠르게 확산 중”이라며 “관내 신천지 관련 시설을 긴급전수조사하고 신속하게 방역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정규 기자 jk@hani.co.kr

후원하기

응원해주세요, 더 깊고 알찬 기사로 보답하겠습니다
진실을 알리고 평화를 지키는 데 소중히 쓰겠습니다.

광고

광고

광고

전국 많이 보는 기사

소득 따지지 않고…부산에 부는 현금지급형 재난기본소득 바람 1.

소득 따지지 않고…부산에 부는 현금지급형 재난기본소득 바람

충남서도 집단감염? 요양병원 직원 확진 ‘비상’ 2.

충남서도 집단감염? 요양병원 직원 확진 ‘비상’

부산 코로나19 확진환자 세번째 사망 3.

부산 코로나19 확진환자 세번째 사망

‘신도 13만명’ 서울 만민중앙교회 관련 6명 확진…교회 폐쇄 4.

‘신도 13만명’ 서울 만민중앙교회 관련 6명 확진…교회 폐쇄

[속보] 검찰, 윤석열 총장 장모 기소…‘사문서 위조’ 등 혐의 4.

[속보] 검찰, 윤석열 총장 장모 기소…‘사문서 위조’ 등 혐의

NativeLab : PORTFOLIO

1/ 2/ 3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헤리리뷰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