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축하합니다

UPDATE : 2021-04-09 09:44
<한겨레>는 1988년 5월15일 창간 때 돌반지를 팔아 아이 이름으로 주식을 모아준 주주와 독자들을 기억합니다. 어언 32돌이 지나 그 아이들이 부모가 되고 있습니다. 저출생시대 새로운 생명 하나하나가 너무나 소중합니다. ‘축하합니다’는 새 세상을 열어갈 주인공들에게 주는 선물이자 추억이 될 것입니다. 부모는 물론 가족, 친척, 지인, 이웃 누구나 축하의 글을 사진과 함께 전자우편으로 보내주시면 됩니다. 한겨레 주주통신원 (mkyoung60@hanmail.net) 또는 인물팀(people@hani.co.kr)
1 2

한겨레 많이 보는 기사

16일 새벽부터 전국 돌풍 동반한 비…강수량 최대 20㎜ 1.

16일 새벽부터 전국 돌풍 동반한 비…강수량 최대 20㎜

일주일 전 박수로 배웅했는데…국민의힘-김종인, 윤석열 놓고 ‘이전투구’ 2.

일주일 전 박수로 배웅했는데…국민의힘-김종인, 윤석열 놓고 ‘이전투구’

부당해고 인정받았는데…복직 거부에 항의한 농성 노동자들 연행 3.

부당해고 인정받았는데…복직 거부에 항의한 농성 노동자들 연행

“누군가의 안전과 누군가의 언짢음, 뭐가 더 중요한가” 4.

“누군가의 안전과 누군가의 언짢음, 뭐가 더 중요한가”

바람 잡는 ‘윤석열 출판’에 “고맙네” 한마디만…윤석열의 진심은? 5.

바람 잡는 ‘윤석열 출판’에 “고맙네” 한마디만…윤석열의 진심은?

광고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