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본문

쉬운 우리말 쓰기

UPDATE : 2020-11-24 02:30
박물관이 살아 있으려면 관람자와 전시물 사이에 진정한 소통이 이루어져야 하겠지요. ‘출입금지’와 ‘입장불가’보다 더 친절한 표현은 없을까요? 어떻게 띄어 읽어야 할지 도통 알 수 없는 ‘금제사리내호’보다 더 알기 쉬운 말로 써주면 안 될까요? ‘언어감수성을 높이는 것이 진정한 소통의 시작’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언어의 옳고 그름을 따지기보다 무심히 쓰던 표현이 적절했는지 함께 고민해보면 어떨까요? 박물관뿐만 아니라 주변에서 흔히 접할 수 있는 ‘공익광고’도 비슷한 실정입니다. 오늘부터 16차례에 걸쳐 ‘쉬운 우리말 쓰기’를 이어가는 까닭입니다.
1 2

한겨레 많이 보는 기사

문 대통령 개각…행안 전해철·국토 변창흠·복지 권덕철·여성 정영애 1.

문 대통령 개각…행안 전해철·국토 변창흠·복지 권덕철·여성 정영애

‘친문핵심’ 전해철 입각…‘권력기관 개혁’ 마무리 투수로 2.

‘친문핵심’ 전해철 입각…‘권력기관 개혁’ 마무리 투수로

“‘판사 뒷조사 문건’ 재판 독립 해친다”…판사들 연일 비판 3.

“‘판사 뒷조사 문건’ 재판 독립 해친다”…판사들 연일 비판

서울시 “5일부터 밤 9시 이후 PC방·학원·독서실 운영중단” 4.

서울시 “5일부터 밤 9시 이후 PC방·학원·독서실 운영중단”

7일부터 18일까지 서울 중·고등학교 전면 원격수업 5.

7일부터 18일까지 서울 중·고등학교 전면 원격수업

광고


서비스 전체보기

전체
정치
사회
전국
경제 Weconomy
국제
문화
스포츠
미래과학
애니멀피플
오피니언
만화 | ESC | 토요판 | 한겨레 데이터베이스 | 뉴스그래픽 | 연재 | 이슈 | 함께하는교육 | 더나은사회 | 탐사보도 | 서울&
스페셜
포토
한겨레TV
뉴스서비스
매거진
사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