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스포츠야구·MLB

이길용 체육기자상 수상자에 강호철 조선일보 스포츠부장

등록 :2021-02-10 15:10

제31회 이길용 체육기자상 수상자로 강호철(56) 조선일보 스포츠 부장이 선정됐다.

강호철 부장은 1991년 조선일보에 입사해 1995년부터 스포츠부에 근무하며 프로야구와 프로농구 등을 20년 이상 취재한 스포츠 전문 기자다. 국내 스포츠 현장은 물론 올림픽, 한일 야구 슈퍼게임, 미국프로농구(NBA) 올스타전 등을 현장에서 취재했고 탁구와 씨름, 아이스하키 등 비인기 아마추어 종목 기사도 적극적으로 발굴하는 등 관심을 가져왔다.

이길용 체육기자상은 1936년 베를린 올림픽 마라톤에서 고(故) 손기정이 우승했을 때 사진에서 일장기를 지웠던 이길용 기자의 정신과 한국 체육발전을 위해 헌신한 업적을 기리고자 제정된 상이다. 시상식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추후 열릴 예정이다

김양희 기자 whizzer4@hani.co.kr